기멀전 게시판

이슈글

총신대 명의 도용해서 성명발표한 동성애지지자들

by gbsl posted Aug 0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총신대깡총깡총깃발 명의도용,총신대측검찰에고소

▲ 총신대 김영우 총장, 안명환 재단이사장 대행, 한천설 신대원장, 함영용 대학부총장 등 교직원 전원과 학생들 500명이 지난 6월 11일 시청 앞 환구단과 대한문 광장에서 동성애 반대 집회를 가졌다(이하 사진 참조) 

  

총신대학교(총장 김영우 목사)가 6월 11일 퀴어축제 시가 행진 때 등장한 <총신대 성소수자 동아리> 명이 새겨진 깃발은 총신대의 명의를 도용하여 명예를 훼손한 정황을 포착하고 깃발을 들고 행진한 자를 상대로 고소한 사실이 확인되었다. 

 

총신대는 예장합동 총회 임원회가 요청한 "총신대 내 성소수자(동성애)가 있는지 확인 조사 요청의 건"에 대한 회신에서 “당시 총신대 깃발을 들고 행진한 자에 대해 조사한 결과 본교 학생이 아닌 것이 확인되었고, 그 사람에 대하여 현재 명예훼손으로 고소한 상태(2016.7.1.서울중앙지방검찰청)”라고 회신했다. 

 

또한 총신대측은 “페이스북과 트위터 깡총깡총 개설 및 운영자, 네이버 블로그 개설 및 운영자에 대해서도 관련 계정을 폐쇄하도록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고소한 상태”라고 회신했다. 동시에 “총신대는 학칙에 의거하여 동성애자 및 동성애 지지자에 대하여 제적 처리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어 총신대측은 회신 말미에 “총신대는 총회의 지도 아래 개혁주의 신학에 입각하여 동성애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학생지도와 교육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총신대깡총깡총깃발 명의도용,총신대측검찰에고소

  

총신대깡총깡총깃발 명의도용,총신대측검찰에고소



XE1.8.34 Layout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