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글
2016.10.26 06:03

이쯤에서 전여옥 발언 재평가.txt

조회 수 32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전여옥 어록 1
"박근혜 위원장은 자기의 심기를 요만큼이라고 거스리거나 나쁜 말을 하면 절대로 용서하지 않는다. 그가 용서하는 사람은 딱 한 명 자기 자신이다."

▶전여옥 어록 2
"하루는 어머니들과의 대화를 위해서 패스트푸드점을 찾았는데 박근혜 위원장이 햄버거를 먹지 않고 있기에 '왜 먹지 않냐'고 물었더니 대답이 없더라.보좌관이 포크와 나이프를 들고 오니 그제야 먹었다."

▶전여옥 어록 3
"박근혜에게 한나라당은 '나의 당'이었다. 한국은 아버지가 만든 '나의 나라'였다. 국민은 아버지가 긍휼히 여긴 '나의 국민'이었다. 물론 청와대는 '나의 집'이었다. 그리고 대통령은 바로 '가업'(my family's job)이었다.

▶전여옥 어록 4
"친박 의원들이 박근혜 대표의 뜻을 헤아리느라 우왕좌왕하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그러면 박 대표는 '제가 꼭 말을 해야 아시나요?'라고 단 한 마디 한다. '내가 말하지 않아도 알아서 해라'하는 것은 그 자체가 비민주적이다."

▶전여옥 어록 5
"박근혜는 늘 짧게 대답한다. '대전은요?', '참 나쁜 대통령' 등. 국민들은 처음에는 무슨 심오한 뜻이 있겠거니 했다. 그러나 사실 아무 내용 없다. 어찌 보면 말 배우는 어린애들이 흔히 쓰는 '베이비 토크'와 다른 점이 없다."
 

▶전여옥 어록 6
"박 대표 바로 뒷줄에 앉아 있었다.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의원들이 말했다. '대표님 머리에 우비 모자 씌워드려야지.' 나는 당황했다. 자기 우비 모자는 자기가 쓰면 되는 것 아닌가? 내가 씌워드렸지만 박 대표는 한마디도 없었다."

▶전여옥 어록 7
"박근혜는 전당대회에서 "한나라당은 부정부패 연루자를 보호하지 않으며, 기소되면 당원 자격을 정지시키고 유죄가 확정되면 영구 제명하겠다"고 말했는데 부정부패로 유죄가 확정돼 2년반 콩밥을 먹은 사람을 당을 쇄신할 비대위원으로 임명했다"

▶전여옥 어록 8
"박근혜는 대통령 될 수도, 되어서도 안 된다. 정치적 식견ㆍ인문학적 콘텐츠도 부족하고, 신문기사를 깊이 있게 이해 못한다. 그녀는 이제 말 배우는 어린 아이 수준에 불과하다."

▶전여옥 어록 9
"영등포에 손가락이 잘린 분들이 많은데 유신독재때?시설 공장에서 각성제를 먹고 졸면서 일하다가 사고를 당한 사람들이다. 산업화의 영웅은 그들인데 꽃다발도 없고 명예도 없다."

▶전여옥 어록 10
"박근혜는 공천 승복하는 것이 정도라고 얘기하지만 정작 박 위원장 본인은 승복하지 않았다. 친이계에 공천 승복하라고 말하는 것은 자기모순이다."

▶전여옥 어록 11
"보좌관이 박근혜 위원장의 쓸 샴푸를 사야 하는데 단종이 돼 아무리 찾아도 못 찾았다. 왜 최근 나온 제품들을 안 쓰고 옛 제품만 고집하는지 이유를 모르겠다."

▶전여옥 어록 12
"박근혜 위원장은 클럽에 갈 때에도 왕관을 쓰고 갈 것 같다."

▶전여옥 어록 13
"박근혜 위원장의 자택 서재를 둘러보고 박 위원장의 지적 인식능력에 좀 문제가 있다 생각했다. 서재에 일단 책이 별로 없었고 증정 받은 책들만 주로 있어 통일성을 찾기 어려웠다. 그래서 '여기가 서재인가'하는 생각을 했다."

▶전여옥 어록 14
"여러분, 한 번 속으면 속인 사람이 나쁜 놈입니다. 그러나 두 번 속으면 속은 사람이 바보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61 이슈글 각 분야에 자리잡은 신천지, 이만희 키즈 file 2020.02.26 320 운영자
160 이슈글 신천지가 언론을 장악하는 방법 file 2020.02.26 341 운영자
159 이슈글 박원순 시장 서울소재 신천지 교회 폐쇄 file 2020.02.21 301 운영자
158 이슈글 최근 일어나는 미국 주요 대형 재난에 대한 꺼림직한 조사 2018.01.08 380 운영자
157 이슈글 자살한 마광수 교수의 삶을 되돌아 보며... file 2017.09.30 433 gbsl
156 이슈글 미디어가 동성애에 친근한 이유, 게이 마피아 때문 file 2017.08.05 333 gbsl
155 이슈글 게이 마피아, 막대한 정치 후원금으로 반게이 정치인 낙선지원 file 2017.08.05 194 gbsl
154 이슈글 빌 마허 "게이 마피아는 존재한다." file 2017.08.05 219 gbsl
153 이슈글 헐리우드 게이 마피아가 장악했다. 헐리우드 대형 연예대행업자 고백 file 2017.08.05 381 gbsl
152 이슈글 힙합 좋아하시나요? 국내 힙합, 게이 마피아가 장악 file 2017.08.05 400 gbsl
151 이슈글 박근혜가 신천지 이만희에게 보낸 편지 1 file 2017.01.02 25372 마시마로
150 이슈글 신천지, 반기문 부인과 연류 주장나와 file 2016.12.29 1070 운영자
149 이슈글 최태민과 박근혜, 신천지 이만희와 반기문의 평행이론 file 2016.12.29 3193 운영자
148 이슈글 동성애 총회장 뽑은 서울대의 수준낮은 시국선언문 file 2016.10.28 623 gbsl
147 이슈글 박근혜와 신천지의 이상한 관계 file 2016.10.28 4051 gbsl
146 이슈글 JTBC 최순실 PC 찾아낸 기자 file 2016.10.26 619 gbsl
» 이슈글 이쯤에서 전여옥 발언 재평가.txt ▶전여옥 어록 1 "박근혜 위원장은 자기의 심기를 요만큼이라고 거스리거나 나쁜 말을 하면 절대로 용서하지 않는다. 그가 용서하는 사람은 딱 한 명 자기 자신이... file 2016.10.26 322 gbsl
144 이슈글 총신대 명의 도용해서 성명발표한 동성애지지자들 file 2016.08.08 734 gbsl
143 이슈글 자신이 6살이라고 믿는 7자녀를 둔 아빠를 통해본 세계정신의학회의 정신승리 file 2016.06.03 577 gbsl
142 이슈글 언론기자가 동성애 범죄에 동성애 단어를 쓰지 못하는 기가찬 이유 file 2016.06.02 441 gbsl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