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글
2009.04.11 11:26

김장환 목사님을 아십니까?

조회 수 10392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080716113606

김장환 목사님을 아십니까?

저는 가끔 김장환 목사님을 가까이서 뵐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김장환 목사님을 잘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서 프로필을 링크하겠습니다.
구구절절하게 소개하다간 요지가 흐트러질 것 같아서요.


매주 토요일 아침 마다 있는 교직원 경건회에 김장환 원로목사님께서 참석하셨습니다.
저희 교회의 토요 경건회는 각 팀장님들이 부서보고를 마치고, 주일 예배를 점검한 뒤 담임목사님과 원로목사님의 말씀으로 마무리 하는 형태입니다.

김장환 원로목사님께서 말씀하실때 저는 남다른 감회에 젖고는 합니다. 오늘 아침도 그러했습니다. 
장학금 지급에 관해서였는데요. 저희교회에서 지급하는 장학금을 타기 위해 신청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그중에 30여명에게 심사후 지급하였다는 보고를 들으시고는 이렇게 말씀하시더군요..

"좋은 일을 하고서 다른 사람에게 상처를 주어서는 안된다. 심사를 통과한 사람은 좋겠지만 심사를 통과하지 못한 사람은 오히려 상처를 입고 교회에 불신이 생길수도 있지 않겠느냐. 이번에 심사를 통과하지 못한 사람은 내가 장학금을 줄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 보겠으니 한 사람도 장학금때문에 상심하지 않도록 해라. 앞으로는 장학금 신청을 받지 말고 각 목회자가 심방을 하면서 필요한 가정의 사정을 알아서 상의하여 지급하는 방법을 모색하는 것이 좋겠다."

수원중앙침례교회에서의 큰 배움이 있다면 바로 김장환 원로목사님이었다고 감히 이야기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왜냐하면 한 사람의 상한 심령이라도 세밀하게 읽고 살필 수 있는 진정한 목사자상을 배울 수 있으니깐요.

큰 교회일 수록 숫자에만 급급하고 세밀한 개인의 삶에는 신경을 못쓰는 경우를 많이 보게 되는데, 원로목사님은 세밀한 안목과 마음을 가지고 계신 것을 느끼게 됩니다. 

배려를 할 줄 알고, 자기가 키운 사람을 끝까지 믿어주며, 서투른 비전을 외치기 보다는 개인과 교회의 지경을 넓히라고 지혜있게 말씀하시는 원로목사님이 저는 존경스럽습니다.

원로목사님의 가장 큰 업적은 바로 인간미 넘치고 따뜻한 아버지와 같은 마음에서 뿜어져나오는 진정한 목회자상에 기초하고 있다는 사실을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여러분, 겉만 보고 판단하지 마시고 사람의 마음을 살피시는 하나님의 영적 통찰력으로 사람과 교회의 안과 밖을 살피시는 주의 종들이 되시길 바랍니다.


  • profile
    양점동 2009.04.11 16:48

    모두가 소홀하기 쉬운 것에 신경을 써고 그것에 마음 상하는 이가 없게 하시겠다는 말씀에 고개가 숙여 집니다.

    훌륭한 분은 그냥 훌륭한 분이 되는게 아닌가 봅니다.

    존경받을 분은 그냥 존경받는게 아닌가 봅니다.

    저도 앞으로 이런분을 존경하렵니다.

    고맙습니다. 좋은글...

  • profile
    김세광 2009.04.11 20:02

    목회자로써 정말 어려운 일인 것 같아요

    자칫 하면 교회 일이라는 것 때문에 사람이 상처 입게 되어버리는 말입니다.

    사람이 가장 중요하다는 것 다시금 생각해보게 되네요 감사합니다.

  • profile
    鄭承馥(정승복) 2009.04.11 20:51

    정말 목회자분들들이 어려운 문제일수도 있겠어여 생각해보면

  • profile
    푸른하늘 2009.04.11 22:59
    하나님 아버지께서 현재의 교회 공동체를 바라보시며 어떤 마음을 품으시게 될까요 ?
    우리들을 향하신 아버지의 마음을 살펴 공동체를 섬기시는 김장환 목사님을 존경합니다.?
  • profile
    박완식 2009.04.13 17:57

    좋은 글이네요. 배우는게 많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공지 공지 기멀전이 고전 명설교가 담긴 카세트 테잎을 발굴합니다. file 2021.06.17 472 운영자
공지 공지 찬송가 가사 및 제목 변경을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분들 사용제재합니다. 3 file 2021.04.30 955 운영자
공지 공지 Livepro L1 V1 국내 정품 공동구매 안내 - 종료 23 file 2021.04.06 3554 운영자
공지 공지 기멀전 개인 상담 채널 오픈합니다. 2021.02.27 704 운영자
5164 자유글 매월 1일은 월싹새벽기도회~ 2 file 2009.04.13 2916 인터미션
5163 자유글 부활절 계란을 이렇게 해보세요. 4 file 2009.04.13 3054 인터미션
5162 자유글 부활의 감격이 모두에게 넘치기를 원합니다. file 2009.04.12 2258 김만기
5161 요청글 회원분들중에 마산에 계신 분이 있을까요? 3 file 2009.04.11 5671 인터미션
» 감성글 김장환 목사님을 아십니까? 김장환 목사님을 아십니까? 저는 가끔 김장환 목사님을 가까이서 뵐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김장환 목사님을 잘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서 프로필을 링크하겠습... 5 file 2009.04.11 10392 인터미션
5159 자유글 복귀 했습니다. 1 file 2009.04.11 2860 김세광
5158 자유글 작은놈의 끈질긴 구애에 결국은 넘어갔네요...닌텐도 !! 6 file 2009.04.09 2948 유현종
5157 질문 하드파티션 좀 도와주세요... 3 file 2009.04.09 4519 박완식
5156 공지 웹하드 업로드 기능 추가 11 file 2009.04.09 17784 인터미션
5155 공지 포스팅, 댓글 이벤트 - 로지텍 무선 키보드 마우스 콤보 10 file 2009.04.09 19529 인터미션
5154 질문 제것만 그런가요? 전 이상하게 첫페이지가 겹쳐 보여서.. 영 불편하네요. 3 file 2009.04.09 4350 부흥
5153 자유글 IE8 & 기멀전홈페이지의 매치 6 file 2009.04.08 2941 박완식
5152 자유글 헉.. 꿈에.. 김형석 목사님이 나오다니.. ㅎ 9 file 2009.04.08 3407 마침표없는이야기
5151 자유글 스카이디지탈, HDTV 수신/HD 외부 입력 'SKYTV ExpressX' 2 file 2009.04.06 4537 인터미션
5150 자유글 한 주간 못들어올 것 같아요 2 file 2009.04.05 3258 김세광
5149 자유글 킴스큐가 점점 익숙해지네요. 6 file 2009.04.04 5131 인터미션
5148 자유글 메빅세미나 광고합니다. ^^ 1 file 2009.04.04 5915 양점동
5147 자유글 확 바뀌었네요.. file 2009.04.03 3214 마침표없는이야기
5146 자유글 살짝 로딩이 느려진 것 같아요 2 file 2009.04.02 3299 김세광
5145 요청글 페트라 헬라어 동영상 15편 이후부터 있으신분...도와주세요.... 24 file 2009.04.02 11152 kid
Board Pagination Prev 1 ... 475 476 477 478 479 480 481 482 483 484 ... 738 Next
/ 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