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9 22:56

그림자 - 이선

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래 : 그림자
아티스트 : 이선
앨범 : 이선 창작가야금병창 시리즈 Ⅰ
앨범 발매 : 2019.10.01

이른 새벽 잠이 덜 깬 눈을 비비며 운동하던
아빠의 뒤를 어린 저는 그림자처럼 따라 갔죠

아빠가 외출을 할 때도 나도 따라 간다며
떼를 쓰던 아이가 아빠 따라 나도 어느새

그 뒤를 따라 노래 하네요
오늘 따라 더욱 그립고 보고 싶어 이 노랠 이 노랠 부릅니다.

지금은 어디에서나 절 보고 계시겠죠
아빠 없는 저는 누구에 그림자가 될 까요

어느 날 나도 모르는 새 나의 그림자가 보이 네요
따뜻하고 부드러운 그림자 되어
이제는 저를 지켜주네요

오늘따라 더욱 그립고 보고 싶어 이 노랠 이 노랠 부릅니다.
제가 말한 적 있었나요 마음속에만 있던 말
항상 저를 지켜보고 제가 가는 길을 함께 가는 아빠
아버지 사랑 합니다

오늘따라 더욱 그립고 보고 싶어 이 노랠 이 노랠 부릅니다.
오늘따라 더욱 그립고 보고 싶어 이 노랠 이 노랠 부릅니다.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0 Next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