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제한 드라이브 신청

교회 자료 무제한 백업 신청하세요.

교회 구인구직

소중한 사역지를 연결합니다.

교회 부동산 매매

교회 부동산 매매 게시판입니다.

방송장비 데이터베이스

방송장비에 대한 데이터베이스 구축

기멀전 오프모임

기멀전 회원님, 안녕하세요. 코로나로 교회의 사역 현장에서 방송과 멀티미디어 운영의 환경이 급격히 변화...

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래 : BARTENDER (SCRAMBLE) (Feat. Khundi Panda)
아티스트 : 판다곰(Panda Gomm)
앨범 : sleeptalking
앨범 발매 : 2019.10.18

낡은 쓰레빠 두 발에 걸치고
옥상에서 피는 연초
내 용기와 열정은 악수하고 손을 섞어.
내 패기는 18년도 초 상경할 때
용달차에 싣고 왔던 것.
깨지기 싫어 품에 얹고
또 기사님과 대화할 때 당차게 자랑했던 것
공연장에 몇 명이 왔든 개의치 않고 뱉던 것
그걸 뱉은 덕분에 연들이 닿았고
그 해에 누구보다 더 열심히 산 놈이라
말 안 해도 열심히 산 놈

홍대 밤거리는 매캐한 연기로
숨 한 번 들이키고 들었던 그 정신은
술 얼큰하게 취한 클럽 안
이들의 함성을 유도했지
유명 인사가 못 되어도
나의 머릿속 그려놨던
옛날 내 모습과 맞닿아있어
축복이고 축복인 걸 난 잘 알고 있어
땡스 투에 쓸 수 있는 이도 참 많이 있어
또 순진했던 내가 내 안에 아직 남아있어

SCRAMBLE
SCRAMBLE
SCRAMBLE
SCRAMBLE

낡은 쓰레빠 두 발에 걸치고
옥상에서 피는 연초
내 생각들과 탐욕들은 서로 다리를 걸쳐
20대 초반이 끝나기 전에 기약했던 성공
확실한 목적도 없이 달려왔던 정도,
노력은 배신 안 하지만
운은 배신하는 걸 배웠어.
배워도 못 써먹는 생각들 마저 생겼고
그게 생긴 덕분에 누군 떠났고
그 해에 누가 떠나도 외로워지는 게
어른이 되는 거라고 얘기를 하며

홍대 밤거리에 매캐한 연기를
술 한 잔 걸치고 들이마셔
그을린 정신은 숨 크게 들이쉬어도
안 풀리는 답답함이 되어
어떤 인연들을 만나도 지는 허기로 둔갑해
몸과 마음은 상해 싹 다 이런 나를
누구보다도 내가 몰았지 막바지로
무기력이 나를 집어삼켰지,
필요한 건 예전 순진했던 나임을.
잘 알고 있어

SCRAMBLE
SCRAMBLE
SCRAMBLE
SCRAMBLE
SCRAMBLE
SCRAMBLE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0 Next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