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9.05.23 23:37

이 시대의 다니엘

조회 수 76 추천 수 0 댓글 0



201902250002_23110924063743_1.jpg

[겨자씨] 이 시대의 다니엘
 
 평양 강서감리교회 담임 김홍식 목사는 갖고 있던 복숭아밭을 급매해 청년 400명을 위한 교육관을 세우고 교회를 부흥시킵니다. 김 목사는 의병 8도결사대의 한 사람으로 이토 히로부미를 암살하기 위해 매복해 있다가 일본기마대에 붙들려 투옥됩니다. 사모 박승일은 대한애국부인회를 조직해 상해임시정부에 당시 2400원(쌀 500가마 상당)을 독립군 자금으로 전달합니다. 이 역시 발각돼 3년형의 옥고를 치릅니다. 부부는 1950년 평양에서 함께 순교합니다. 정부는 2013년 독립유공자 박승일 사모에게 대한민국 건국훈장 애족장을 수여합니다. 이분들은 저의 외증조할아버지, 외증조할머니입니다.

당시 기독교인은 전 국민의 1.2%에 불과했지만 민족대표 33인 중 16명이 기독교인이었고 전국 교회는 만세운동의 거점이 됐습니다. 반면 천주교는 신자들의 독립운동 참여를 금지하고 일제의 침략전쟁에 참여하라고 권고했습니다.

저는 어려서부터 “넌 순교자의 자손이다. 가문에 먹칠하지 말아라. 평양 강서교회는 네가 재건해야 한다”는 말을 숱하게 들었습니다. 우리 모두는 이 시대의 다니엘입니다. 유일한 분단국가인 한반도를 위해 기도해야겠습니다. 무너진 북한 교회를 다시 세울 사명이 있습니다.

한별(순복음대학원대 총장)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10487 사전 아합 (Ahab) file 2010.05.24 2365 운영자
110486 사전 열왕 대조표 (북이스라엘, 남유다 왕조 대조표) file 2010.05.24 6551 운영자
110485 예화 1등보다 베스트 file 2010.05.24 3908 운영자
110484 예화 베토벤 "운명" 1악장 - 바바바~밤의 의미 file 2010.05.28 3946 운영자
110483 칼럼 외식신앙의 극치 file 2010.05.29 2648 운영자
110482 칼럼 사랑과 기쁨 file 2010.05.29 1943 운영자
110481 칼럼 나는 이런 사람입니다 file 2010.05.29 2676 운영자
110480 칼럼 덕과 매미 태풍 = 예수그리스도와 인생의 태풍 file 2010.05.29 2442 운영자
110479 칼럼 세상을 세상만큼, 천국을 천국만큼 file 2010.05.29 1433 운영자
110478 칼럼 “색즉시공공즉시색(色卽是空 空卽是色)“ file 2010.05.29 1795 운영자
110477 칼럼 예수의 향기 file 2010.05.29 1805 운영자
110476 칼럼 자연에 나타난 하나님의 사랑 file 2010.05.29 1880 운영자
110475 칼럼 약자 중심의 원리 file 2010.05.29 1640 운영자
110474 칼럼 “이데올로기의 비극” 들소리신문 시사논단 file 2010.05.29 1560 운영자
110473 칼럼 회개는 회개이고 반성은 반성이다 file 2010.05.29 1684 운영자
110472 칼럼 장미원 file 2010.05.29 1593 운영자
110471 칼럼 환희 file 2010.05.29 1265 운영자
110470 칼럼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의를 구하라 file 2010.05.29 4514 운영자
110469 칼럼 이제는 무너지지 않으리! file 2010.05.29 1565 운영자
110468 칼럼 겨우 겨우 턱걸이로 왔습니다. file 2010.05.29 1528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25 Next
/ 5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