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황금기&황혼기

by 운영자 posted May 29, 20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재생하기
언제가 인생의 황금기일까? 사람마다 황금기는 다르겠지만 일반적으로 50∼55세가 바로 그 시기라고 한다. 왜냐 하면 이 시기엔 자녀들이 어느 정도 성장해 시간적 여유가 생기고 원하는 곳을 여행할 만한 체력이 남아 있기 때문이란 것. 그러나 우리 사회에선 이 시기가 ‘황금기’가 되기보다 위험한 ‘황혼기’가 되기도 한다. 뿐만 아니라 직장에서 명퇴를 당하거나 일자리를 잃은 가장이 되기 쉽고 건강상의 문제도 하나둘씩 나타나기 때문이다.

또 이 시기엔 별탈없이 지내던 부부 사이에 묘한 갈등이 일기도 한다. 자녀를 출가 시키고 부부만 남는 ‘빈둥지 황혼기’가 바로 이 무렵에 시작된다. 부부간 완충 역할을 하던 자녀들이 떠나면 부부는 더욱 친밀해지거나 서서히 멀어진다. 건강한 부부는 이 황혼의 위기를 쉽게 넘길 수 있지만 자녀를 매개로 해 살아온 부부는 이혼을 쉽게 결정하기도 한다. 최근 황혼기 이혼이 증가하는 원인도 이와 무관치 않다.

하루아침에 부부관계를 개선하기는 어렵다. 중년기 이전부터 행복한 부부관계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사소한 것이라도 부부 사랑의 연습이 행복 증진에 중요한 요소가 된다. 전문가들이 제시하는 부부 사랑의 3요소는 △상대방을 있는 그대로 받아주는 것 △필요와 욕구를 채워주는 것 △무조건 용서해주는 것이다.

성경은 “부부는 그리스도가 자신을 주심과 같이 사랑하라”고 말씀한다. 배우자에 대한 헌신과 끝없는 사랑,그리고 허물을 덮어주는 사랑. 그런 헌신과 마음가짐으로 살면 위기의 파도가 몰아칠 때도 성숙한 사랑을 이뤄나갈 수 있다. “그러므로 우리가 낙심하지 아니하노니 겉사람은 후패하나 우리의 속은 날로 새롭도다”(고후 4:16)

중년기 이후에 생산성을 갖는 사람은 자기 위주의 생활방식을 뛰어넘어 창조주의 품성에 참여하는 사람이다. 이는 남의 입장에서 함께 고통에 참여하며 새로운 질서를 구축해나가는 하나님의 형상을 회복하는 사람을 의미한다. 이제 우리도 하나님의 형상 회복을 위한 영적 순례의 길을 떠날 채비를 하자. 과거에 실망했던 것들은 잊어버리자. 서로를 용서하고 남은 결혼생활을 최고로 만들어 가는 일에 헌신하자. 황혼기를 황금기로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이지현기자 jeehl@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짧은주소 : https://goo.gl/erGwVu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400 예화 dlgks http://john316.or.kr/ 2018.01.14 25 새벽기도
1399 예화 언약의 하나님 언약의 하나님 어떻게 제사를 드렸는가? 모세가 피를 취해 반은 여러 양푼에 담고 반은 제단에 뿌렸다. 피는 제사나 계약 체결에 필수 요소였다. 그 피를 제단과 ... 2018.01.14 27 새벽기도
1398 예화 언약의 하나님 언약의 하나님 어떻게 제사를 드렸는가? 모세가 피를 취해 반은 여러 양푼에 담고 반은 제단에 뿌렸다. 피는 제사나 계약 체결에 필수 요소였다. 그 피를 제단과 ... 2018.01.14 43 새벽기도
1397 예화 언약의 하나님 언약의 하나님 어떻게 제사를 드렸는가? 모세가 피를 취해 반은 여러 양푼에 담고 반은 제단에 뿌렸다. 피는 제사나 계약 체결에 필수 요소였다. 그 피를 제단과 ... 2018.01.14 50 새벽기도
1396 설교 저희는 모든 행위를 사람에게 보이고자 하나니. 2018.01.14 22 궁극이
1395 설교 자기를 높이는 자는 낮아지고 자기를 낮추는 자는 높아지리라. 2018.01.14 64 궁극이
1394 설교 은사대로 봉사하라      주제 은사대로 봉사하라 롬12:6-13 ‘6. 우리에게 주신 은혜대로 받은 은사가 각각 다르니 혹 예언이면 믿음의 분수대로, 7.혹 섬기는 일이면 섬기는 일로, ... 2018.01.14 63 강종수
1393 설교 [가정예배 365-1월 15일]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겸손한 사람 찬송 : ‘겸손히 주를 섬길 때’ 212장(통 347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베드로전서 5장 5∼6절 말씀 : 겸손은 공동체 생활을 통해 드러납니다. 겸손은 하나... 2018.01.15 39 운영자
1392 칼럼 [역경의 열매] 윤학원 <1> 음악이 좋아 교사 그만두고 극동방송으로 이직 어릴 때부터 음악을 사랑했다. 음악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라도 갔다. 음반이 귀하던 시절, 들을 수 있는 곳은 어디든 찾아다녔다. 연세대 음대를 졸업한 뒤 첫 ... 2018.01.15 15 운영자
1391 칼럼 [역경의 열매] 윤학원 <1> 음악이 좋아 교사 그만두고 극동방송으로 이직 어릴 때부터 음악을 사랑했다. 음악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라도 갔다. 음반이 귀하던 시절, 들을 수 있는 곳은 어디든 찾아다녔다. 연세대 음대를 졸업한 뒤 첫 ... 2018.01.15 18 운영자
1390 칼럼 [역경의 열매] 윤학원 <1> 음악이 좋아 교사 그만두고 극동방송으로 이직 어릴 때부터 음악을 사랑했다. 음악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라도 갔다. 음반이 귀하던 시절, 들을 수 있는 곳은 어디든 찾아다녔다. 연세대 음대를 졸업한 뒤 첫 ... 2018.01.15 15 운영자
1389 설교 [가정예배 365-1월 16일] 영생으로 사는 신앙생활 찬송 : ‘나 이제 주님의 새생명 얻은 몸’ 436장(통 493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요한일서 5장11∼13절 말씀 : 사람의 마음은 가장 부패한 상태에 있습니다... 2018.01.16 39 운영자
1388 칼럼 [역경의 열매] 윤학원 <2> 주님 음성 들은 아버지 “전쟁 난다, 남쪽으로…” 연습용 지휘봉의 길이는 30㎝ 남짓이다. 연주회 때 사용하는 지휘봉은 이보다 조금 더 길다. 난 지휘봉에 인생을 걸었다. 음악과 함께해서 행복한 인생이었다. ... 2018.01.16 41 운영자
1387 설교 [가정예배 365-1월 17일] 여생을 가치 있게 보내는 비결 찬송 : ‘아침 해가 돋을 때’ 552장(통 358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베드로전서 4장 1∼2절 말씀 : 그리스도께서 받은 ‘육체의 고난’은 무엇입니까. 육체의... 2018.01.17 21 운영자
1386 칼럼 [역경의 열매] 윤학원 <3> ‘레슨 동냥’으로 공고에서 연세대 음대 진학 아버지의 권유로 입학한 인천공고는 남자들의 세상이었다. 거칠었다. ‘더 이상 음악을 할 수 없겠다’고 생각한 것도 무리는 아니었다. 하지만 작은 희망이 있었... 2018.01.17 23 운영자
1385 설교 분당우리교회 주일설교_영혼을 향한 열정 (2018-01-14, 이찬수 목사) 2018.01.17 65 분당우리교회
1384 설교 [가정예배 365-1월 18일] 하나님 안에 영원토록 거하는 생명 찬송 : ‘나의 생명 되신 주’ 380장(통 424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골로새서 3장 1∼4절 말씀 :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죽으심과 부활로 인해 죄를 사함 ... 2018.01.18 32 운영자
1383 칼럼 [역경의 열매] 윤학원 <4> 대학서 만난 아내… 신앙·성실함 믿고 청혼 받아줘 꿈에도 그리던 음대에 진학했다. 또 당대 가장 유명한 작곡가 중 한 명이던 나운영 교수의 제자가 됐다. 하지만 작곡보다 지휘에 마음을 빼앗겨 버렸다. 많은 사... 2018.01.18 19 운영자
1382 설교 어리석음을 버리자 2018.01.18 56 빛의 사자
1381 설교 오네시모를 받아들이라 2018.01.18 33 강승호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5360 5361 5362 5363 5364 5365 5366 5367 5368 5369 ... 5434 Next
/ 5434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