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憧憬と屍の道 (동경과 시체의 길) [TV Size] - TV 애니메이션 「진격의 거인」 3기 2쿨 OP 테마 - Linked Horizon

  • 잡초 잡초
  • 1
  • 0



노래 : 憧憬と屍の道 (동경과 시체의 길) [TV Size] - TV 애니메이션 「진격의 거인」 3기 2쿨 OP 테마
아티스트 : Linked Horizon
앨범 : 憧憬と屍の道 (동경과 시체의 길) [TV Size] (진격의 거인)
앨범 발매 : 2019.04.30

あの日ひ, 人じん類るいは思おもい出だした。

아노히 진루이와 오모이다시타

그날 인류는 떠올렸다.



薄うす闇やみの中なか進すすむ影かげは

우스야미노 나카스스무 카게와

어스레한 어둠 속을 나아가는 그림자는



誰だれも心こころ許もとなく

다레모 코코로모토나쿠

누구에게도 마음을 허락치 않고



不ふ確たしかな未み来らいは いつだって

후타시카나 미라이와 이츠닷테

불확실한 미래는 언제까지나



薄はく氷ひょうの上うえに咲さく

하쿠효노 우에니 사쿠

살얼음 위에 피어나고.



夜よるは訪おとずれる度たびに幾いく度ども

요루와 오토즈레루 타비니 이쿠도모

밤은 찾아올 때마다 몇 번에 걸쳐



冷つめたい手てで俺おれ達たちの首くび筋すじを

츠메타이 테데 오레타치노 쿠비스지오

차가운 손으로 우리의 목덜미를



優やさしく撫なでた

야사시쿠 나데타

상냥하게 어루만져 주네.



黄昏たそがれを裏うら切ぎって燈とぼる

타소가레오 우라깃테 토보루

황혼을 배신하고 점화한



希望きぼうの背せに縋すがり

키보우노 세니 스가리

희망의 등불에 매달린 채



追おい駆かけた, 地じ獄ごくへと

오이카케타, 지고쿠에토

쫓아나갔다, 지옥을 향해



向むかっていると知しっても

무캇테이루토싯테모

가고 있다는 걸 자각하면서도



夢ゆめの続つづきが見みたいなら

유메노 츠즈키가 미타이나라

꿈의 뒷이야기가 보고 싶다면



お前まえは何なにを差さし出だせる

오마에와 나니오 사시다세루?

넌 무엇을 내놓을 수 있지?



悪あく魔まは甘あまく囁ささやいた

아쿠마와 아마쿠사사야이타

악마는 달콤하게 속삭여 온다.



屍しかばねで道みちを作つくれ

시카바네데 미치오 츠쿠레

시체로 길을 만들어라.



この壁かべの向むこうに何なにが有ある?

코노 카베노 무코우니 나니가아루?

이 벽 너머에는 무엇이 있는 걸까?



幼おさなき日ひ々に憧あこがれた

오사나키히비니 아코가레타

어린 날부터 동경해 왔던



『 真実しんじつ 』がすぐそこにある

신지츠가스구소코니아루

『 진실 』이 바로 코앞에 있다.



屍しかばねの道みちの先さきに

시카바네노미치노사키니

시체로 뒤덮인 길의 끝에



『 紅蓮の衝動ゆみや 』(弓矢) が駆かけ抜ぬけた軌き跡せき

유미야가 카케누케타 키세키

『 홍련의 충동 』(활화살) 이 달려 나갔던 궤적



『 自由への覚悟つばさ 』(翼) を 散ちらして

츠바사오 치라시테

『 자유로의 각오 』(날개) 를 흩뿌리며



『 捧がれた花弁しんぞう 』(心臓) を束たばねても

신조오 타바네테모

『 바쳐진 꽃잎 』(심장) 을 다 모아 바쳐도



『 手向けべきの真の暁レクイエム 』には 早はや過すぎる

레쿠이에무니와 하야스기루

『 보내야 하는 진실된 새벽 』(진혼가) 은 아직 이르구나.



太たい陽ようはまだ沈しずんでいないのだから

타이요와 마다 시즌데이나이노다카라

태양은 아직 지지 않았으니까



進すすみ続つづける波なみの彼方かなたへ

스스미츠즈케루 나미노카나타에

계속해서 나아가라 파도의 저 편으로



이런 글도 찾아보세요!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