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넝쿨 - 최예근

  • 잡초 잡초
  • 1
  • 0



노래 : 넝쿨
아티스트 : 최예근
앨범 : 너만 알아볼 수 있는 의미를 담아서
앨범 발매 : 2019.05.01

잘 이겨내고 있다 뿌듯했던
그날 밤
왠지 문득 떠오른 말
왜 단 한순간도 내겐 쉽지 않고
이겨내야 하는 순간투성인지

언젠가 나도
저 높은 넝쿨처럼
바람에도 끄떡없고
햇살의 간지러움도 이겨내
저 하늘에 닿는다면
나 물어보고 싶은 게 있어요

왜 내게 이런 현실을 감당하게 했었는지
이 정도 슬픔쯤이야
혼자 견뎌낼 수 있을 거라
생각했겠지만
지저귀는 저 새처럼
목소리만 큰 바보야

내가 바라는 그게 뭔진 몰라도
모래알이 쓸려가듯
그저 바람이 날 이끄는 대로
파도 결에 닿는다면
나 물어보고 싶은 게 있어요

왜 내게 이런 현실을 감당하게 했었는지
이 정도쯤이야
견딜 수 있도록 빚어졌나요
끝날 때쯤이면
귀띔이라도 해 줄 수 있을 거라
생각했겠지만
지저귀는 저 새처럼
목소리만 큰 바보야

이런 글도 찾아보세요!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