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래 : 비러플라이
아티스트 : 워너(ONEr)
앨범 : 비러플라이
앨범 발매 : 2019.08.07

햇살을 입은 높은 저 나무에
맺힌 모두가 탐하는 열매처럼

나를 매단 매마른 나무 가지에도
언젠가 어여쁜 꽃이 피면

워어어 내가 날아오를 날이 올꺼야
워어어 모두 나를 바라 볼꺼야

언젠가 붉게 내려 앉은 하늘빛 물에
비춰질 나를 그려 보며 잠드네

저기 높은 하늘에
밝게 수놓아진 길을
오 엄마... 나도 날고 싶어요

저기 예쁜 꽃으로
나를 데려다 줄 작은
날개를 나도 갖고 싶어요


빗물을 덮은 푸른 저 들판의
풀은 눈부신 세상을 빛내와도

젖은 길 위를 걷는 느린 걸음에 난
또 하루 또 하루 멀어지네

워어어 밝게 비춰오는 저 달빛 아래
워어어 닿지 못한 내가 초라해

언젠가 붉게 내려 앉은 하늘빛 물에
비춰질 나를 그려 보며 잠드네

저기 높은 하늘에
밝게 수놓아진 길을
오 엄마... 나도 날고 싶어요

저기 예쁜 꽃으로
나를 데려다 줄 작은
날개를 나도 갖고 싶어요

워어어 내리는 이 비가 무겁기만 해
누구도 길을 말해 주지 않아요
언젠가 붉게 내려 앉은 하늘빛 물에
비춰질 나를 그려 보며 잠드네

저기 높은 하늘에
밝게 수놓아진 길을
오 엄마... 나도 날고 싶어요

저기 예쁜 꽃으로
나를 데려다 줄 작은
날개를 나도 갖고 싶어요

저기 높은 하늘에
밝게 수놓아진 길을
오 엄마... 나도 날고 싶어요

저기 예쁜 꽃으로
나를 데려다 줄 작은
날개를 나도 갖고 싶어요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0 Next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