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서툰 위로의 말도 나는 진심으로 할 수 없었단 걸 알고 있었니 - 문희뫼

  • 잡초 잡초
  • 5
  • 0



노래 : 서툰 위로의 말도 나는 진심으로 할 수 없었단 걸 알고 있었니
아티스트 : 문희뫼
앨범 : 서툰 위로의 말도 나는 진심으로 할 수 없었단 걸 알고 있었니 (뮤지션리그)
앨범 발매 : 2019.08.08

회색 하늘을 보며, 우린 모두 잘 될 거라고 말했던 나는
비가 내린 후에도 씻어지지 않는 자국을 덮어놓은 채로
서툰 위로의 말도 나는 진심으로 할 수 없었단 걸 알고 있었니

난 항상 너의 곁에 늘 있고 싶어
그럴 수 있을 거라고 늘 생각해
지금 난 멀리 떠나는 것뿐이야
깊은 숲속 아무도 모르는 곳으로

이런 글도 찾아보세요!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