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20 14:28

화 - 한국사람

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래 : 화
아티스트 : 한국사람
앨범 : 환상
앨범 발매 : 2019.10.11

너무나도 배가아픈 적의
울분의 되갚음
어떻게든 되가는
세상은 되가는 중
이런 개같은
내 껄 빼가는 대가 제일 깡패같은
횡포가 대답뿐
드디어 땐 내 때가왔군
너무나도 배가아픈 적의
울분의 되갚음
어떻게든 되가는
세상은 되가는 중
이런 개같은
내 껄 빼가는 대가 제일 깡패같은
횡포가 대답뿐
드디어 땐 내 때가왔군

잠깐의 강적
되려 난 잘보이려 이빨을 감췄어
눈알 번득여 우리의 줄을 맞췄어
받쳐왔던 시간들이 나를 망쳤어
닥처

겉멋든 날 저주해 연명했던 이번주
긴 사기같은 연주 다 쥐고있어 내 명줄
기꺼이 아껴 밝혀둔 것들 바뀌어가네 어둡게
구석 몰려 젖은 내겐 남은 선택지는 전투

니 기다림을 끝내줄게 탈출위한 목숨
여전히 새 경축 터진 폭죽 헌자리를 격추
위험해 너 역시 뼈도 못추리게 될거야
의견존중 과한 고충 뜬구름 구설수
버텨내고나면 땅이 집이되는 곤충
참다 찢어버려 이 목줄
넌 날 겁주지 못해
방해하면 난 바로 한방에
살면서 한번쯤 나라고 왜 안돼

너무나도 배가아픈 적의
울분의 되갚음
어떻게든 되가는
세상은 되가는 중
이런 개같은
내 껄 빼가는 대가 제일 깡패같은
횡포가 대답뿐
드디어 땐 내 때가왔군
너무나도 배가아픈 적의
울분의 되갚음
어떻게든 되가는
세상은 되가는 중
이런 개같은
내 껄 빼가는 대가 제일 깡패같은
횡포가 대답뿐
드디어 땐 내 때가왔군

잠깐의 강적
되려 난 잘보이려 이빨을 감췄어
눈알 번득여 우리의 줄을 맞췄어
받쳐왔던 시간들이 나를 망쳤어
닥처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0 Next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