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1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1.서언
이 말씀은 마가복음에서도 자세하게 언급되어 있습니다. 마가복음 5:1절부터 기록되어 잇으나 마태복음에서는 28절부터 34절까지 입니다. 기록에 있어도 약간의 차이가 있습니다. 귀신들린자가 마가복음에서는 한 사람이고 했는데 여기선 두 사람이라고 했고,돼지떼가 많다고 되어 있지만 마가복음에서는 거의 2천마리가 되더라고 기록하는 등 차이가 있습니다. 이 구절은 많은 논쟁을 일으키는 구절입니다. 첫째는 왜 예수님께서 거라사 지방에 가셨는가 하는 것이고,두번재는 귀신을 돼지떼에게 들어가게 해서 그것을 키우는 사람들에게 손해를 줄수 있느냐 하는 것입니다.
첫째,예수님께서 거라사 지방에 가신 이유는 귀신들린 사람도 중요하다는 것을 가르쳐 주시기 위함이었습니다. 예수님께서 아흔 아흡마리 양보다 길잃는 한마리의 양을 중요하다고 여러번 말씀하셨는데,여기서는 실천을 하셨던 것입니다.무덤 속에서 사는 귀신들린 사람이 아무것도 아닌것 같지만 그가 중요한 존재라는 것을 보여주셨습니다.
두번째,수많은 돼지떼들을 죽게 했던 이유는 구원을 하기 위해서는 어떤 손해나 희생도 문제가 되지 않는 것입니다. 또 하나는 인간의 생명의 존귀함을 나타낸 것입니다. 한 영혼이 돼지 2천마리보다 더 귀하다는 것을 보여주신 것입니다.

2.귀신들린 자
본문에 나오는 귀신들린 자를 통해서 귀신의 특성을 찾아 볼 수 있습니다.
첫째로,본문 28절을 보면 귀신은 무덤사이에 살고 있다고 했습니다. 당시의 유대인들의 묘지는 굴을 뚫고 그곳에다 시체를 넣어두는 것입니다.그래서 귀신들린 사람이 그 속에서 살고 있었던 것입니다.무덤이라는 것은 죽음,불결함을 상징하기 때문에 소위 부정이 탄다거나 불결하다고 유대인들은 보았습니다.그래서 귀신들린 자의 첫번째 특징은 죽음을 좋아하고 불결한 곳에서 살기를 좋아한다는 것입니다.
두번째는 귀신들린 자는 굉장히 사납다고 했습니다.마가복음에는 좀 더 자세하게 기록되어 있는데,귀신들린 사람을 쇠사슬로 결박을 해놓아도 금방 끊어버려서 도무지 가두어둘 수가 없는 존재라고 했습니다.이는 귀신의 능력이 얼마나 많은가 하는 것을 우리들에게 보여주는 것입니다.심지어는 옷을 벗고 다녔다고 했습니다.부끄러운 줄 모르고 옷을 벗고 다니며 결박을 해도 쇠사슬을 끊어버립니다.
세번째로 29절을 보니 소리질러 말했다고 했습니다.귀신은 말한다는 것입니다.
네번째로 예수님을 보았을 때 ‘하나님의 아들이여’라고 했습니다.귀신은 우리 한 사람 한 사람을 모두 알고 있습니다.
다섯번째로 예수님께서는 귀신을 돼지떼에게 넣으셨습니다.돼지는 유대인들에게 있어서 불결한 짐승이었고,그 사람에게 들어가 있는 귀신의 수가 많았기 때문에 악령이 거할 적당한 장소였습니다.마가복음에서 예수님께서 그 귀신의 이름을 물으시자 군대라고 대답했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3.예수님의 권능
한편 이것과는 반대로 예수님의 권능은 귀신의 권능과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권능이 많으신 분이라는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
“저희더러 가라 하시니 귀신들이 나와서 돼지에게로 들어가는지라 온 떼가 비탈로 내리달아 바다에 들어가서 물에서 몰사하거늘”(마8:32)
첫째로,예수님의 권능 앞에 귀신도 순종을 합니다
귀신들린 사람과 귀신의 영향을 받는 것은 전혀 다릅니다.귀신의 영향은 우리도 때때로 받습니다.그러나 귀신들린 자는 완전히 귀신의 노예가 되고 사로잡힌자 입니다.그런데 여기서는 귀신도 예수님의 말씀을 순종하고 떨면서 복종했다는 것입니다.예수님께서는 귀신과는 비교할 수 없는 권능을 가지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왜냐하면 예수님께서는 메시야이시고 하나님의 아들이시기 때문입니다.
두번째로 예수님께서 말씀을 하실 때 돼지떼가 비탈길로 내려가 바다에 들어가서 몰사했습니다.예수님의 말씀의 권능은 이처럼 엄청난 것입니다.히브리서 4장 12절에 보면 “하나님의 말씀은 살았고 운동력이 있어 좌우의 날선 검보다 예리해서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감찰하나니”라고 했습니다.하나님의 말씀은 능력이 있습니다.예수님께서 사탄과 싸우실 때 하나님의 말씀으로 물리치셨습니다.
그런데 사탄은 말씀을 역이용하는 것입니다.

4.세 가지 종류의 기도
본문에서 세 가지 종류의 기도를 볼 수 있습니다.
첫째,귀신이 돼지에게 들어가기를 간구했습니다.귀신이 기도한 것입니다.이것은 일반적인 기도로 귀신은 더러운 삶을 계속하기를 원해서 돼지떼에게 들어가게 해달라고 예수님께 기도했습니다.
둘째,마가복음 5장 18절에 보면 귀신 들렸던 사람이 예수님께 함께 있게 해달라고 기도합니다.이것은 참 기도입니다.
셋째,어리석은 기도입니다.“온 시내가 예수를 만나려고 나가서 보고 그 지방에서 떠나시기를 간구하더라”(마8:34) 돼지치던 사람들이 예수님께서 귀신 쫓으신 것을 보고 시내로 가서 모든 일을 알리자 사람들이 예수님을 보고 그 지역에서 떠나 달라고 간구하였습니다. 왜냐하면 돼지떼가 몰사했기 때문입니다.사업이 망했기 때문입니다.예수님을 믿게 되면 때때로 이런 손해가 옵니다.주님 때문에 직장에서 쫓겨나는 때가 있습니다.
우리들은 참 기도를 드려야 합니다.이들과 같은 기도가 아니라 함께 있게 해달라는 참 기도를 해야 합니다.

5.귀신과 질병
질병이 모두 귀신으로 말미암은 것이 아니라는 것을 우리들은 알아야 합니다.그러한 생각은 샤마니즘적인 것입니다.마태복음 4장 24절에 보면 “그의 소문이 온 수리아에 퍼진지라 사람들이 모든 앓는 자 곧 각색병과 고통에 걸린 자와 귀신들린 자와 간질하는 자와 중풍병자를 데려오니”라고 했습니다.여기서는 귀신들린 자와 병자들을 분명히 구분하고 있습니다.
두번째로 귀신들렸다는 것이 정신병자라는 것은 아닙니다.만약 정신병이 귀신 들린 것과 동일하다면 성령의 힘으로 기도를 해서 쫓아내면 될 것입니다.
세번째로 유사성은 있지만 귀신들린 것과 다중인격과 동일한 것은 아닙니다.
네번째로 귀신들렸다는 말은 악령의 영향을 받는 조건을 말합니다.이 귀신은 바로 악마,사탄입니다.바로 그것의 하수인이고 부하입니다.그래서 이 악의 세계를 보면 맨 위의 두목이 옛뱀,사탄,악마입니다.그것의 하수인은 귀신입니다.
마지막으로 오늘날도 귀신들린 자는 있습니다.보수주의자들은 예수님 당시에는 있었어도 오늘날은 없다고 하는데 그렇지 않습니다.대부분은 귀신이 들렸다기보다는 귀신의 영향을 받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귀신의 영향권에 미치지 않은 사람은 없습니다.6.귀신의 역사 방법
귀신들은 여러 가지 벙법으로 우리들에게 역사를 합니다.첫째는 우리들을 교만하게 합니다.심지어 신앙적인 교만도 갖게 합니다.두번째는 우리들로 하여금 절망케 합니다.세번째로 귀신은 우리들로 하여금 욕심을 부리게 합니다.그래서 육체를 의지하도록 합니다.무엇보다도 귀신은 우리들로 하여금 돈의 노예가 되게 합니다.그렇기 때문에 우리들은 귀신의 영향을 받으면 안됩니다.그러나 한 가지 분명한 것은 예수님은 우리들을 귀신으로부터 자유롭게 해주시고 하나님께 속한 자로 만들어 주시고 있다는 것입니다.

7.결론
마지막 결론은 이 말씀 속에서 배울 수 있는 교훈은 크게 세가지 입니다.첫째는 귀신을 어떻게 하면 제어할 것인가 입니다.귀신은 교육받아서 해결되는 것은 아닙니다.또 법으로도 힘으로도 안됩니다.귀신을 제어할 수 있는 방법은 한 가지 나사렛 예수의 이름입니다.
두번째는 인생은 귀신의 영향권 안에 있습니다.심지어 거듭난 자도 귀신의 영향을 피할 수 없습니다.귀신은 술과 마약과 섹스와 도박와 노래와 춤 등을 이용해서 우리들에게 영향을 주고 지배합니다.
마지막으로 귀신들린 사람이 나음받은 뒤에 한 일이 있습니다.귀신들린 내가 예수님께서 내게 능력을 베푸심으로 나는 자유함을 받았다고 모든 사람들에게 전파를 했습니다.그랬더니 모든 사람들이 기이하게 여겼습니다.왜냐하면 그들은 그의 과거를 알았기 때문입니다.그 능력은 도무지 인간의 지혜를 가지고는 이해할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
우리들은 악령에 사로잡혔던 자들이 아닐지는 몰라도 악령의 영향권 안에서 악령에게 시달림을 받은 과거를 다 가지고 있습니다.그러므로 오늘도 우리들은 예수님께서 어떻게 큰 일을 행하셨는지 이것을 전파하면서 내년 예수 사랑 큰 잔치를 위해서 기도로 준비하고 예수님의 권능을 믿으시기 바랍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1b9wY2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63333 설교 교회의 사회적 책임 (마 09:35-38) file 2013.05.07 150 운영자
63332 설교 혈루증 여인 (마 09:20-22) file 2013.05.07 1109 운영자
63331 설교 예수님은 신랑 나는 신부 (마 09:14-26) file 2013.05.07 398 운영자
63330 설교 새 포도주는 새 부대에 (마 09:14-17) file 2013.05.07 108 운영자
63329 설교 치료자 예수 (마 08:16-17) file 2013.05.07 275 운영자
63328 설교 예수님을 감동시킨 사람들 (마 08:5-13) file 2013.05.07 155 운영자
» 설교 귀신을 쫓아내신 예수님 (마 08:28-34) file 2013.05.07 311 운영자
63326 설교 우리 연약한 것을 친히 담당하신 예수 (마 08:14-17) file 2013.05.07 181 운영자
63325 설교 폭풍을 잔잔케 하신 주님 (마 08:23-27) file 2013.05.07 207 운영자
63324 설교 질병을 담당하신 그리스도 (마 08:14-17) file 2013.05.07 152 운영자
63323 설교 병을 짊어진 예수 (마 08:16-18) file 2013.05.07 168 운영자
63322 설교 불편한 길, 생명 길 (마 07:13-14) file 2013.05.07 119 운영자
63321 설교 성령의 능력을 받은 자의 증거 (마 07:21-23) file 2013.05.07 100 운영자
63320 설교 내일 염려말고 오늘에 충실 (마 06:34) file 2013.05.07 224 운영자
63319 설교 작은것에도 만족하며 날마다 최선을 (마 06:25-34) file 2013.05.07 69 운영자
63318 설교 더해주시는 하나님 (마 06:33) file 2013.05.07 132 운영자
63317 설교 거룩한 그 이름 (마 06:9) file 2013.05.07 194 운영자
63316 설교 가족이 함께 섬기는 교회 (마 06:33) file 2013.05.07 158 운영자
63315 설교 아브라함과 롯의 신앙노선 (마 06:26) file 2013.05.07 293 운영자
63314 설교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마 06:19-34) file 2013.05.07 120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2306 2307 2308 2309 2310 2311 2312 2313 2314 2315 ... 5477 Next
/ 5477

최근 댓글

사진이 없습니다.

사역자구함

하늘영광교회에서 유아 및 유치부를 담당해 주실 전도사님을 청빙합니다

침사

2019-01-20

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