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2013.05.07 12:54

소돔 왕의 패전 (창 14:1-12)

조회 수 23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창 12장은 아브라함의 타락을 보여주었고, 13장은 그의 회개를, 그리고 14장에는 전투하는 아브라함에 대해 기록하고 있습니다. 조카 롯은 욕심에 끌려 숙부 아브라함의 곁을 떠나 악인의 땅으로 들어갔습니다. 그러나 아브라함은 조카 롯을 잊지 않고 조카가 위급해졌을 때 위험을 무릎쓰고 구원해 주었다는 역사적 기록입니다. 본문에 나오는 장면은 성경상에 나타난 최초의 전쟁입니다. 유프라테스강 유역인 시날 지방에 거하는 엘람 왕 그돌라오멜은 전에 팔레스티나 지방 요단강 하류에 거하는 다섯 왕을 정복함으로 그들이 12년간이나 그돌라오멜을 섬겨 오다가 13년째 되던 해에 배반함으로 그돌라오멜은 자기 인근에 거하는 세 왕들과 동맹을 하고 팔레스티나를 재정복코자 군사를 몰아 남하하여 요단 동편에 있는 나라들과, 요단 서편에 있는 나라들을 정복하고 마지막으로 요단 하류에 거하는 소돔 왕을 중심한 다섯 나라를 침략하였던 것입니다.

1. 전쟁의 이유와 전황

엘람 왕 그돌라오멜이 통치하는 5소국 왕들의 반역입니다. 5소국 왕국들은 엘람 왕에게 조공을 바치며 자기들이 사는 땅마져도 자기의 소유물이라고 생각키 어려웠습니다. 이들이 강대국들의 통치에 염증을 느낀 나머지 13년의 통치를 거부하고 종주국에 배반한 것입니다. 14년에 그돌라오멜과 그 동맹한 왕들이 침공하여 5소국과 싯딤 골짜기에서 접전하였으나 소돔과 고모라는 도망하고 그돌라오멜 왕은 소돔과 고모라의 모든 재물과 양식을 빼앗아 갔고 소돔 성에 살던 모든 사람과 아브람의 조카 롯도 사로잡히고 재물까지 노략당했습니다.

2. 전쟁의 원인

(1) 야심 인간의 야심이 전쟁의 원인이 됩니다. 이것을 정복욕이라고 합니다. 앞에 말한 동방 4대 강국은 야심에 차 동맹을 맺고 평화롭게 살아가는 소국을 닥치는대로 점령하고 욕심껏 조공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야심의 통치를 거부하고 조공을 거부할 때 침략 전쟁을 일으켰습니다. 특히 강대국들의 야심은 하늘까지 올라갔습니다. 딤전 3:6에 “새로 입교한 자도 말지니 교만하여져서 마귀의 올무에 빠질까 함이요”라고 했습니다. 장로의 자격을 갖추기 못한 자가 교회 장로가 되어 교회를 정복하려는 것도 막아야 합니다. (2) 약탈 이는 야심보다 한층 비열한 동기입니다. 이들은 물이 넉넉하고 비옥한 토지의 소산을 뺏으려는 행동을 감행하였습니다. 이것은 강탈이요, 이 전쟁은 6계명(살인)과 8계명(도적)을 동시에 범하면서 도륙과 노략으로 이루어졌습니다. 어떤 사람은 도시가 약탈자를 불러들이는 곳이라고 하였습니다. 이런 약탈은 모두 자기 본위요, 남을 생각지 않는 것입니다. 자기이익을 위해 남의 것을 약탈하는 것은 옳지 못한 것입니다. 그런데 전쟁의 동기도 이 못된 것에 근거하고 있는 것입니다.

3. 전쟁의 승리 요인

모든 전쟁에는 인간의 비슷한 기술과 전략을 이용해 왔습니다. 그러나 전쟁의 승리를 위해 다음과 같은 것을 지켜야 합니다. (1) 적에 대한 우호적 협력 세력을 제거해야 합니다. 5-7절에 그돌라오멜이 가나안 정복을 시작할 때 근방지역을 먼저 정복하였습니다. 전쟁은 인간의 권리를 무참히 짓밟고 승리를 확보할 수 있는 수단과 방법을 합법적으로 간주합니다. (2) 자연적인 환경을 잘 이용할 줄 알아야 합니다. 몽고는 사막 때문에 외침을 당한 일이 별로 없고, 일본은 바다 때문에 침략을 받은 역사가 없습니다. 10절에 싯딤 골짜기는 역청 구덩이가 있는데 그돌라오멜은 적진의 장소를 이용하여 소돔과 고모라 군대가 이 구덩이에 빠지게 하여 승리를 얻은 것입니다. (3) 도덕적 이유가 패망의 원인이 됩니다. 사치와 방탕이 이들의 전쟁 수행 능력을 악화시켰습니다. 사치와 방종은 인간을 유약하게 합니다. 모든 나라는 적군의 강한 힘보다 자신의 정신적 타락 때문에 망합니다.

4. 전쟁의 결과

(1) 재난과 비극은 전쟁이 가져다 줍니다. 하나님은 자기를 배반한 나라를 치기 위하여 군주의 마음을 강팍하게 하여 전쟁을 일으키게 하고 전쟁을 통하여 무서운 파멸과 재난을 가져오게 합니다. 이로 인해 비옥한 농토가 황폐하여지고, 아름다운 도시가 황폐하여지고 귀한 재산이 파괴되고 인명이 손실되어 많은 국민이 근심과 고난을 겪게 됩니다. 전쟁은 많은 비극을 만들어 냅니다. 따라서 전쟁은 일어나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2) 전쟁으로 죄 없는 대다수가 피해를 입습니다(5-7). (3) 전쟁은 신적 보응입니다. 전쟁의 결과는 언제나 새로운 역사를 배우게 합니다. 따라서 전쟁 후에는 새로운 각성 운동이 일어납니다.

5. 전쟁과 하나님의 사람

롯이 포로로 잡혀간 것에 대해 생각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의리도 저버리고 탐심에 눈이 어두웠던 롯은 보응을 받았습니다. 즉 본문이 우리에게 가르쳐 주는 교훈은 신앙적 관심과 사업적 관심을 동시에 양립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마 6:24). 롯이 소돔에 간 것은 사업이 목적이지 복음이 목적은 아니었습니다. 복음이 목적이면 복음에 지장되는 사업은 중지하여야 합니다. 바울은 복음을 전하면서 천막을 지었으나 그에게는 복음이 목적이지 천막 만드는 것이 목적이 아니었습니다. 만일 사업이 목적이 되면 복음전파는 곧 형식적이고 무익한 일이 되고 말며 그 때 복음전파는 나의 탐욕을 인정해 주는데 사용되고 맙니다. 많은 신자들은 말하기를 내가 남에게는 그렇게 보여도 나의 마음은 그렇지 않다고 합니다. 따라서 나의 마음도 믿을 수 없는 것입니다. 우리가 무엇을 얻고자 할 때 마음이 우리를 속이는 것을 보게 됩니다. 우리의 지성도 욕심 때문에 어두워서 진실을 탐색할 기능을 상실하고 맙니다. 욕심에 어두워진 마음은 무엇이든지 자기에게 유리한 대로 해석하고 핑계로 합리화하려고 합니다. 본문을 통하여 성경에 기록된 최초의 전쟁사에서 인간의 속성과 하나님의 정의로운 심판을 보았습니다. 우리도 바울처럼 복음 안에서 살면서 말씀과 위반되는 모든 것을 허무한 것이요, 종국에 가서는 나에게 유익이 없는 것임을 깨달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말씀 안에 거하며 하나님의 사랑과 공의를 실천하며 살아가야 하겠습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Nem3Gf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85474 설교 이드로의 충고 (출 18:13-27) file 2013.05.07 158 운영자
85473 예화 크리스챤 리더쉽의 비결 file 2013.05.07 245 그대사랑
85472 설교 믿음의 아들 디모데 (행 16:1-5) file 2013.05.07 324 운영자
85471 예화 부모의 사랑의 질책이 대통령을 만들다 file 2013.05.07 103 그대사랑
85470 설교 서로 용서하라 (엡 04:31-32) file 2013.05.07 210 운영자
85469 예화 하나님의 음성에 청종하는 능력 file 2013.05.07 283 그대사랑
85468 설교 할아버지의 축복 (창 48:1-22) file 2013.05.07 337 운영자
85467 예화 뿔의 무게에 눌려 멸종된 메가케로스 file 2013.05.07 135 그대사랑
85466 설교 에스더와 모르드개의 승리 (에 08:1-2) file 2013.05.07 399 운영자
85465 예화 먼저 실천하는 지도자 file 2013.05.07 69 그대사랑
85464 설교 여호와 편에 있는 자 (시 124:1-8) file 2013.05.07 230 운영자
85463 예화 신뢰받을 지도자는 어디에? file 2013.05.07 44 그대사랑
85462 설교 당신을 밴 태가 복이 있도다 (눅 11:27-28) file 2013.05.07 308 운영자
85461 예화 사람의 마음에 내 자신을 새기려면 file 2013.05.07 32 그대사랑
85460 설교 유다가 축복받은 이유 (창 49:8-12) file 2013.05.07 277 운영자
85459 예화 하인들의 숭배자 루즈벨트 file 2013.05.07 82 그대사랑
85458 설교 전도인의 철학 (고전 09:16) file 2013.05.07 177 운영자
85457 예화 위험 앞에 솔선수범한 지도자 김응하 file 2013.05.07 170 그대사랑
» 설교 소돔 왕의 패전 (창 14:1-12) file 2013.05.07 232 운영자
85455 예화 라퐁텐 우화에 나오는 현명한 지도자 file 2013.05.07 55 그대사랑
Board Pagination Prev 1 ... 1198 1199 1200 1201 1202 1203 1204 1205 1206 1207 ... 5476 Next
/ 547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