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3.05.07 13:32

주객전도

조회 수 26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불교사찰에 가보면 어디든지 세 가지 건물이 있습니다. 대웅전, 명부전,삼성각이 그것입니다. 대웅전은 불타에게 소위 예배를 드리는 곳이고. 명부전은 죽은 사람에 대한 제사를 드리는 곳이며, 삼성각은 삼신 즉 칠성신, 산신, 독성신을 모시는 곳입니다. 그런데 불교인들에게 제일 인기가 있는 곳이 바로 삼성각입니다. 칠성신, 삼신을 모셔놓고 '장사 잘되게 해주십시오, 자식 잘되게 해주십시오, 오래 살게 해주십시오'하고 비는 삼성각이 가장 붐비고 사람이 많이 몰립니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원래 불교에는 삼성각이란 것이 없습니다. 삼성각은 무당종교에서 나온 것인데 지금은 완전히 불교 고유의 것인 것처럼 되어버렸습니다. 휴암스님이 지은 '한국불교의 새 얼굴'이라는 책은 불교개혁에 관한 것입니다. 마술종교, 무당종교가 불교를 지배하는 것을 안타까워하면서 쓴 책인데 거기에 이런 내용이 나옵니다. “복에 환장한 한국 불교인들아! 너희 스승은 너희들이 구하는 왕궁을 버렸는데 너희는 그 스승에게서 무엇을 구하느냐? 나는 오늘의 불교인들의 생리에 저항하고 싶다. 설령 불교가 오늘의 병든 복 사상에 저항하다가 설사 신자가 천삼백만에서 백삼십 명으로 줄어들지라도 여지없이 타락된 물질주의 복 사상을 철폐하는 데 앞장서지 않으면 안된다. 복에 환장한 불교 신자들아.” 이것은 불교의 무당화를 안타깝게 호소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기독교에도 복에 환장한 사람들이 너무 많습니다. 불교, 유교를 완전히 삼킨 무당종교가 지금 우리 기독교마저 삼킬 위기에 놓여 있습니다. 무당종교는 쾌락과 요행과 물질을 추구합니다. 그러나 성경이 말하는 축복은 요행주의·쾌락주의·물질주의의 복이 아닙니다. 그런데 이러한 무당적 축복관이 교회 안에 들어와 인간의 본능에 호소하면서, 교회 안에 교묘하게 침투해 들어오고 있습니다. 100년 된 한국 기독교가 외적으로는 놀라운 성장을 하고 있지만, 성경말씀으로 축복관이 변화되지 않는다면 불교가 변질되듯이 세속화의 물결 속에 머지않아 한국기독교도 변질돼버릴 것이 불을 본 듯 분명합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oTFdJX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86980 설교 예수 그리스도는 세계의 소망 (행 28:23-29) file 2013.05.07 122 운영자
» 예화 주객전도 file 2013.05.07 261 그대사랑
86978 설교 안심하라 (행 27:22) file 2013.05.07 90 운영자
86977 예화 조지 뮬러의 구제 file 2013.05.07 105 그대사랑
86976 설교 사도 바울의 무죄성 (행 25:13-27) file 2013.05.07 510 운영자
86975 예화 원한 file 2013.05.07 71 그대사랑
86974 설교 변증에 나타난 바울의 신앙고백 (행 24:10-23) file 2013.05.07 418 운영자
86973 예화 우물의 교훈 file 2013.05.07 67 그대사랑
86972 설교 예루살렘에서의 바울 (행 21:17-26) file 2013.05.07 284 운영자
86971 예화 연필과 카누 file 2013.05.07 89 그대사랑
86970 설교 전도자 빌립 (행 21:8) file 2013.05.07 348 운영자
86969 예화 신앙인의재산목록 file 2013.05.07 75 그대사랑
86968 설교 근신하라 (행 20:28) file 2013.05.07 165 운영자
86967 예화 당신의 아버지가 얼마나 부자인줄 아시오? file 2013.05.07 93 그대사랑
86966 설교 드로아에서 밀레도까지 (행 20:13-16) file 2013.05.07 356 운영자
86965 예화 부모된자의기쁨처럼 file 2013.05.07 45 그대사랑
86964 설교 성령의 역사 (행 19:8-20) file 2013.05.07 181 운영자
86963 예화 뉴턴의 기도서문 file 2013.05.07 99 그대사랑
86962 설교 바울의 서원 (행 18:18-23) file 2013.05.07 1107 운영자
86961 예화 굳바이가 뜻하는 것은? file 2013.05.07 69 그대사랑
Board Pagination Prev 1 ... 1158 1159 1160 1161 1162 1163 1164 1165 1166 1167 ... 5511 Next
/ 551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