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침몰선박의 구세군 희생

by 그대사랑 posted May 07,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재생하기
여러 해전 ‘아일랜드 여왕’이라고 불리는 큰 여객선 한 척이 침몰된 적이 있었다. 수많은 승객 가운데 130명의 구세군 사관들이 포함되어 있었는데 그들 중 겨우 21명만이 생명을 구했다. 익사자 109명은 한 사람도 자기 구명대를 입고 있지 않았다. 많은 생존자들의 증언에 의하면 턱없이 구명대가 부족한 것을 본 용감한 기독교인들은 자기의 구명대를 벗어 다른 사람에게 입혀주면서 “나는 예수 믿는 사람이오. 당신보다 죽음을 더 잘 감당할 수 있습니다” 라고 말했다고 한다. 이들의 고결한 희생과 신앙인다운 말이 그후 여러 해 동안 구세군이 하나님을 위해 용기있게 사역하는데 아름다운 본이 되어 왔다.

역사 속에서 사람들은 거듭난 기독교인들이 큰 두려움 없이 죽음을 맞이할 수 있다는 것을 목격해 왔다. 그럴때 마다 사람들은 기독교의 위대한 희생정신을 알게 된다.

짧은주소 : https://goo.gl/tFFNv3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87584 예화 殺身成仁 유학생 file 2013.05.07 40 그대사랑
87583 설교 노래하는 144,000명(첫째 환상) (계 14:1-5) file 2013.05.07 174 운영자
87582 예화 시골 삼형제의 보물 file 2013.05.07 77 그대사랑
87581 설교 생기받은 짐승의 우상 (계 13:15-18) file 2013.05.07 171 운영자
87580 예화 백혈구 같은 사람 file 2013.05.07 50 그대사랑
87579 설교 하나님을 훼방하는 자 (계 13:6-10) file 2013.05.07 129 운영자
» 예화 침몰선박의 구세군 희생 file 2013.05.07 137 그대사랑
87577 설교 첫째 짐승(적그리스도) (계 13:1-5) file 2013.05.07 212 운영자
87576 예화 한스가 구조한 사람 file 2013.05.07 56 그대사랑
87575 설교 용의 공격 (계 12:13-17) file 2013.05.07 167 운영자
87574 예화 사명을 다한 교환수 file 2013.05.07 76 그대사랑
87573 설교 하늘의 용, 곧 옛뱀, 곧 마귀요 사탄 (계 12:7-12) file 2013.05.07 445 운영자
87572 예화 한 팔을 잃은 군인 file 2013.05.07 73 그대사랑
87571 설교 하나님의 보호받는 교회 (계 12:1-6) file 2013.05.07 145 운영자
87570 예화 희생 file 2013.05.07 92 그대사랑
87569 설교 복음 성취의 확신자 (계 10:8-11) file 2013.05.07 85 운영자
87568 예화 카르네아데스의 판자 file 2013.05.07 290 그대사랑
87567 설교 오른손을 드시는 주님의 맹세 (계 10:5-7) file 2013.05.07 122 운영자
87566 예화 코르베 신부의 죽음 file 2013.05.07 87 그대사랑
87565 설교 일곱 우뢰가 발하다(작은 책의 계시) (계 10:1-4) file 2013.05.07 132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1027 1028 1029 1030 1031 1032 1033 1034 1035 1036 ... 5411 Next
/ 5411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