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3.05.08 03:08

하나님께 깨어 있는 자

조회 수 14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어느 친구와 파리 시가를 산책하고 있을 때였다. 우리는 7층짜리 낡은 건물에다 8층을 새로 올리는 공사 현장을 보게 되었다. “사람들은 영적 생활에 대해서도 저런 식으로 오해하는 것이 아닐까? 영적 생활이라는 것이 일상생활 위에다 8층을 얹어 올리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아닐까? 그리고는 8층에 성령께서 거하신다고 믿겠지. 얼토당토 않는 생각이지. 성령께서는 그 집의 전체에 살고 계시거나 아예 살고 계시지 않을 거야. 우리 삶은 성령께서 온전히 주인이시며 활동하시는 삶 하나뿐이네.” “자네의 말대로라면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하나님과 자신에게 깨어 있는 사람이 되게 해주시도록 성령께 끊임없이 기도해야 하네. 자신의 존재에 대한 의식과 하나님의 현존에 대한 의식을 키워야 하네. 우리가 실제로 존재하듯 하나님께서도 실제로 존재하시네. 그런데도 우리는 자기 자신과 하나님께로부터 너무 멀리 떨어져 살고 있네. 현실을 도피하면서, 중압감에 쌓여, 쾌락에 탐닉하며 살고 있지 않은가?” “쉬지 않고 기도해야 한단 말인가?” “물론이지. 기도할 때야말로 하나님의 현존에 최대한으로 깨어 있는 상태이네. 성령이 함께 하지 않는 삶은 잠든 삶이라네.” 비탄의 시간에 예수님 곁에는 졸고 있는 제자들밖에 없었던 것이다. 우리도 자주 몸이 무겁고 졸음과 어둠에 잠긴다. 우리는 어떤 행동이나 공부 또는 선행 등, 자기 성격에 맞는 수단을 동원하여 그 상태를 벗어나고자 한다. 그러나 더 깊은 세계에서 출발해야 한다. 우리 생명의 중심부(마음)에 거하시는 하나님을 만나야 한다. 우리의 인간다운 행동도 그곳에서 우러나오는 행동이어야 한다.

?하나님께 30분을?, 앙드레 세브


짧은주소 : https://goo.gl/uPbjTj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94478 예화 영적인 삶 file 2013.05.08 83 그대사랑
94477 예화 사소한 것들에 연연하지 말라 file 2013.05.08 78 그대사랑
94476 예화 영혼의 관리 -글이 아래 영혼의 부패와 비교 file 2013.05.08 61 그대사랑
94475 예화 보호와 전지작업 file 2013.05.08 196 그대사랑
94474 예화 계속해서 채움을 받기 file 2013.05.08 92 그대사랑
94473 예화 내적 생활의 실패 원인 file 2013.05.08 42 그대사랑
94472 예화 성령의 신호 file 2013.05.08 41 그대사랑
94471 예화 영적 전염병 file 2013.05.08 93 그대사랑
» 예화 하나님께 깨어 있는 자 file 2013.05.08 141 그대사랑
94469 예화 물을 주는 방법 file 2013.05.08 138 그대사랑
94468 예화 영혼의 부패 file 2013.05.08 79 그대사랑
94467 예화 하나님의 기적의 엘리사 file 2013.05.08 70 그대사랑
94466 예화 세상을 이기는 무기 file 2013.05.08 75 그대사랑
94465 예화 마르지 않는 샘물 file 2013.05.08 80 그대사랑
94464 예화 영혼의 정화 file 2013.05.08 65 그대사랑
94463 예화 내적 평강의 성 file 2013.05.08 111 그대사랑
94462 예화 내 영혼의 정원 file 2013.05.08 57 그대사랑
94461 예화 외로운 사람, 위대한 사람 file 2013.05.08 69 그대사랑
94460 예화 고독의 정원에서 들리는 소리 file 2013.05.08 41 그대사랑
94459 예화 그대의 영혼에 대해 생각해 보았는가? file 2013.05.08 74 그대사랑
Board Pagination Prev 1 ... 759 760 761 762 763 764 765 766 767 768 ... 5487 Next
/ 548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