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진정한 권위

by 김용호 posted Dec 27,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Extra Form
재생하기
진정한 권위

크리스천 허터는 미국 국무부 차관으로 우리나라를 다녀간 적이 있는
정치가입니다.
그가 매사추세츠 주의 주지사로 있을 때 일입니다.

그는 여러 가지 업무로 무척이나 바쁜 공직 생활을 하고 있었습니다.
어느 날 그는 오전에 긴급을 요하는 투표에 참여하고서 늦은
오후가 되어서야 겨우 불우한 이웃을 돕기 위한 교회 자선
파티에 참석하게 되었습니다.
아침과 점심을 건너뛰면서까지 업무를 처리해야 했던 허터는
무척이나 허기져 있었습니다.

허터는 접시를 들고 사람들의 뒤를 따라서 음식을 받다가
닭고기 요리를 나눠주는 어느 여인 앞에 서게 되었습니다.
그녀는 허터의 접시에 닭고기 한 조각을 올려놓고서 다음
사람 쪽으로 고개를 돌렸습니다.
시장끼를 크게 느끼고 있던 허터는 그 부인에게 말했습니다.

"실례합니다만 부인. 닭고기 한 조각 더 주시면 안 되겠습니까?"
"죄송합니다." 부인이 그에게 말했습니다.
"모든 사람에게 한 조각씩 드리기로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내가 무척 시장기가 돌아서요."
주지사가 말했지만 부인의 태도는 달라지지 않았습니다.
"죄송합니다. 한 조각 이상은 드릴 수 없습니다."

허터 주지사는 그런 터무니없는 사람은 아니었지만 이번만큼은
고집을 부리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그는 자신의 지위를 전면에 내세웠습니다.
"혹시 내가 누군지 아십니까? 내가 바로 이 주의 주지사입니다."
그러자 부인이 대답했습니다.
"그러는 당신께서는 내가 누군지 아십니까?
제가 바로 닭 요리의 분배를 책임지고 있는 사람입니다.
다음 분을 위해서 자리를 비켜 주시겠습니까?"

진정한 권위가 무엇인지 말해주고 있습니다.
권위는 직위에서 생기는 것이 아니라 주어진 사명과 책임에서
생기는 것입니다.
주지사는 아무나 차지할 수 없는 높은 직위이며 막대한 권한이
부여된 자리입니다.
그러나 그 권한은 원칙을 깨뜨리기 위한 것이 아니라 스스로
원칙에 순종함을 보이 위한 것입니다.
그러할 때 참된 권위가 나타나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부인이 보여준 대로 사명을 가진 사람은 권한을
가진 자를 두려워하는 것이 아니라 원칙에 따라 자신의 사명을
감당할 때 생기는 것이 바로 권위라 생각됩니다.
예수님은 아무런 직위도 없었지만 그 말하는 것이 권위 있는 자와
같았다고 성경은 말하고 있습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MMZmia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5561 예화 봉사와 건강 file 2016.12.29 15 한태완 목사
105560 예화 맡은 일을 즐겁게 하라 file 2016.12.29 66 신용백 목사
105559 예화 거룩되고 순결하라 file 2016.12.29 39 한태완 목사
105558 설교 예배에 목숨 걸라 file 2016.12.29 116 강승호목사
105557 설교 두렵고 떨림으로 구원을 이루라 file 2016.12.29 176 박영돈 목사
105556 설교 평강의 왕으로 오신 그리스도 file 2016.12.29 32 강승호목사
105555 예화 목회자의 자세 file 2016.12.28 28 한태완 목사
105554 예화 겸손한 자를 구원 file 2016.12.28 31 한태완 목사
105553 설교 말씀에 붙잡혀라 file 2016.12.27 159 한태완 목사
105552 설교 서머나 교회 동영상 설교       주제 제목 : 서머나 교회 2016.12.25 주일 낮 설교(요한계시록 강해 시리즈 no.6)   성경 : 계2:8-11 제목 : 서머나 교회   계2:8-11 ‘8. 서... file 2016.12.26 136 강종수
105551 예화 발자국 file 2016.12.27 66 김용호
105550 예화 절박함 보다 더 큰 동기는 없다 file 2016.12.27 63 김용호
105549 예화 물 위에 던진 식물 file 2016.12.27 44 김용호
» 예화 진정한 권위 file 2016.12.27 76 김용호
105547 예화 개에게 150억원 유산 상속 file 2016.12.27 86 김용호
105546 예화 600만 달러 상금의 코카콜라 병 file 2016.12.27 33 김용호
105545 예화 우상숭배 file 2016.12.27 242 한태완 목사
105544 예화 작은 성경책 file 2016.12.27 39 한태완 목사
105543 예화 불멸의 고전 file 2016.12.27 18 한태완 목사
105542 예화 생명의 떡 file 2016.12.27 127 한태완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 ... 5434 Next
/ 5434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