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버가모 교회

by 강종수 posted Jan 09, 2017 Views 41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Extra Form
주제별 요한계시

        동영상 설교

17763449101451742337.jpg


 

성경 : 2:12-17

제목 : 버가모 교회

 

2:12-17 ‘12. 버가모 교회의 사자에게 편지하라 좌우에 날선 검을 가지신 이가 이르시되 13. 네가 어디에 사는지를 내가 아노니 거기는 사탄의 권좌가 있는 데라 네가 내 이름을 굳게 잡아서 내 충성된 증인 안디바가 너희 가운데 곧 사탄이 사는 곳에서 죽임을 당할 때에도 나를 믿는 믿음을 저버리지 아니하였도다 14. 그러나 네게 두어 가지 책망할 것이 있나니 거기 네게 발람의 교훈을 지키는 자들이 있도다 발람이 발락을 가르쳐 이스라엘 자손 앞에 걸림돌을 놓아 우상의 제물을 먹게 하였고 또 행음하게 하였느니라 15. 이와 같이 네게도 니골라 당의 교훈을 지키는 자들이 있도다 16. 그러므로 회개하라 그리하지 아니하면 내가 네게 속히 가서 내 입의 검으로 그들과 싸우리라 17. 귀 있는 자는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을 들을지어다 이기는 그에게는 내가 감추었던 만나를 주고 또 흰 돌을 줄 터인데 그 돌 위에 새 이름을 기록한 것이 있나니 받는 자 밖에는 그 이름을 알 사람이 없느니라- 아멘.

 

버가모는 소아시아 서부의 도시로 서머나에서 북쪽으로 80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해발 300미터 이상의 고지대에 위치해 있고 문화의 도시였습니다.

이곳은 제우스 신전을 비롯해 여러 신전들(디오니소스 신전, 아데나 신전, 아스클레피오스 신전 과 로마황제 숭배를 위한 3개의 거대한 신당)이 가득 차 있었습니다.

버가모 교회에 나타나신 예수님의 모습은

본문 12,‘버가모 교회의 사자에게 편지하라 좌우에 날선 검을 가지신 이가 이르시되라고 했습니다. 이는 심판하시는 주님의 모습입니다(1:16).

버가모 교회는 거룩한 판단력이 흐려져 있기 때문에 이런 모습으로 나타나신 것입니다.

1. 순교의 역사가 있었던 교회

 

주님께서는 먼저 그들의 순교적 신앙 역사를 칭찬하셨습니다.

본문 13, ‘네가 어디에 사는지를 내가 아노니 거기는 사탄의 권좌가 있는 데라 네가 내 이름을 굳게 잡아서 내 충성된 증인 안디바가 너희 가운데 곧 사탄이 사는 곳에서 죽임을 당할 때에도 나를 믿는 믿음을 저버리지 아니하였도다

 

순교는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대단한 충성심이 없이는 불가능합니다. 우리 한국교회도 일제 때 그것을 입증했습니다. 충성된 증인 안디바가 죽임을 당할 때에도 배신하지 않았다는 것을 칭찬하십니다.

 

버가모 교회는 순교적 역사를 가진 교회라 칭찬해주시고 지금 잘못하고 있는 것을 대조하면서 회개하기를 권하신 것입니다.

개인 신앙도 충성스러운 시기가 있어야 나중에 혹 나태해지면 신앙 추억이 있어서 회복할 희망이 있다는 말이지요.

 

2. 유물사관, 우상 제물, 음란의 영적 시험

 

신앙이 좋았던 사람이 시험을 받으면 신앙이 부족한 신자보다 더 부패하기 쉽습니다. 마귀가 심하게 영혼을 더럽히기 때문입니다. 버가모 교회는 현재 순교적 신앙의 그림자도 없이 타락해버렸습니다.

 

유물사관에 빠졌습니다

본래 순교적 신앙은 세속의 물질을 이기는 신앙입니다.

돈을 생각하고 복음을 따르지도 전하지도 않습니다. 그런 좋은 신앙심이 무너지고 과거 발람선지자처럼 돈을 따라 사는 유물사관의 시험을 받았습니다.

발람 선지자는 발락의 요구대로 이스라엘을 저주까지는 하지 않았지만 결국 물질 유혹을 받으면서 이스라엘이 범죄하게 했습니다. 2중 인격자였습니다(22:28-33). 선물공세에 힘을 잃은 선지자였습니다.

본문 14-15, ‘14. 그러나 네게 두어 가지 책망할 것이 있나니 거기 네게 발람의 교훈을 지키는 자들이 있도다 발람이 발락을 가르쳐 이스라엘 자손 앞에 걸림돌을 놓아 우상의 제물을 먹게 하였고 또 행음하게 하였느니라 15. 이와 같이 네게도 니골라 당의 교훈을 지키는 자들이 있도다

 

31:16 ‘보라 이들이 발람의 꾀를 따라 이스라엘 자손을 브올의 사건에서 여호와 앞에 범죄하게 하여 여호와의 회중 가운데에 염병이 일어나게 하였느니라(22:25,24:1,13:22)

 

벧후2:15-16 ‘15. 그들이 바른 길을 떠나 미혹되어 브올의 아들 발람의 길을 따르는도다 그는 불의의 삯을 사랑하다가 16. 자기의 불법으로 말미암아 책망을 받되 말하지 못하는 나귀가 사람의 소리로 말하여 이 선지자의 미친 행동을 저지하였느니라

1:11 ‘화 있을진저 이 사람들이여, 가인의 길에 행하였으며 삯을 위하여 발람의 어그러진 길로 몰려 갔으며 고라의 패역을 따라 멸망을 받았도다

 

17:7 ‘그들은 전에 음란하게 섬기던 숫염소에게 ..’(6:9,23:30)

하나님을 떠나 우상을 섬기는 것은 영적 음란으로 말씀하셨고, 구약시대 이방신전에는 여사제가 있어서 창녀로 음란 행위로서 우상을 섬겼다고 합니다. 목사나 교인이 돈에 눈이 어둡기 시작하면 돈이 우상이 되고 결국 하나님을 떠나게 됩니다.

 

우상숭배는 물질주의와 연결되고 음란해집니다. 세계사적 타락은 돈과 음란으로 인해 부패하게 된 것입니다. 사상이 부패하는 것은 영적으로 음란한 것입니다. 오늘의 WCC같은 단체나 진리의 원칙을 벗어나 사람들이 만든 교회사회 단체들은 꼭 돈과 음란으로 타락하게 됩니다.

 

3:5 ‘그러므로 땅에 있는 지체를 죽이라 곧 음란과 부정과 사욕과 악한 정욕과 탐심이니 탐심은 우상 숭배니라고 했습니다. 하나님을 위하지 않고 세속의 재물과 탐심으로 사는 것은 우상 숭배라고 했습니다.

 

에베소 교회는 니골라당이 시험할 때 미워하였으나 버가모 교회는 니골라당의 교훈을 따르고 있었습니다. 버가모의 뜻은 결혼하다는 의미인데 이 교회가 세속과 연합한 사상을 말해줍니다.

순교적 신앙의 교회가 이처럼 영적으로 파괴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신앙은 과거에 있지 않고 현재가 중요합니다. 교회와 교단의 과거만 자랑하는 것은 조상 아브라함을 자랑하고 후손인 것만 말하고 행위가 틀렸던 유대인들과 같은 격입니다.

 

3. 진리로 돌이키는 회개를 해야 했습니다

 

버가모 교회는 참된 진리로 순교적 신앙을 보였던 교회였습니다. 따라서 지금 물질과 우상 정신에서 다시 진리로 회복할 것을 명하셨습니다.

성경이 말하는 회개란 하나님의 뜻을 따라 살게 되었을 때 회개가 이뤄진 것으로 보는 것입니다.

 

본문 16-17, ‘16. 그러므로 회개하라 그리하지 아니하면 내가 네게 속히 가서 내 입의 검으로 그들과 싸우리라 17. 귀 있는 자는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을 들을지어다 이기는 그에게는 내가 감추었던 만나를 주고 또 흰 돌을 줄 터인데 그 돌 위에 새 이름을 기록한 것이 있나니 받는 자 밖에는 그 이름을 알 사람이 없느니라

 

1)진리에로 돌이키라는 명령

 

본문에 주님이 그 시험의 무리들을 내 입의 검으로 그들과 싸우리라고 하셨습니다. 검은 진리의 말씀을 뜻하므로(4:12) 진리로 그들과 싸우시겠다는 뜻입니다. 그러므로 버가모 교회는 진리에로 회복하라는 명령입니다.

 

중세기에는 로마 카토릭교회가 교황의 권위로 하나님을 대신하고 속죄표를 사면 구원을 얻는다고 가르치는 유물론적 사상이 지배했습니다. 그때의 개혁은 바로 말씀으로 돌아가자는 것이며 종교개혁의 본질적인 요소가 성경대로 돌이키자는 것입니다.

지금은 믿음으로 구원 받게 하시는 하나님의 은혜언약을 부정하려는 신학적 시험이 생겼습니다. 일반 장로교 교수들이 여기저기서 비성경적인 주장을 합니다. 이런 미혹들은 불신을 조작하는 마귀의 시험이지 성경의 뜻이 아닙니다.

 

2)이기는 자는 영적 만나와 흰 돌에 새겨진 새 이름을 받게 하심

 

감추었던 만나는 영적으로 하나님이 공급하시는 풍성한 은혜입니다. 생명의 공급입니다. 이것은 영적 양식으로 채워지는 만나입니다.

흰 돌은 당시 경기장에서 우승자에게 주었던 기념품이었는데 하나님으로부터 받을 상을 뜻합니다. 받는 자 밖에는 그 이름을 알 사람이 없다고 했습니다. 믿음의 비밀된 승리입니다.

딤전3:9 ‘깨끗한 양심에 믿음의 비밀을 가진 자라야 할지니

 

돌에 대한 영적 의미는

벧전2:4 ‘..산 돌이신 예수..’(9:32)

고전10:4 ‘.. 반석은 곧 그리스도시라

7:24 ‘그러므로 누구든지 나의 이 말을 듣고 행하는 자는 그 집을 반석 위에 지은 지혜로운 사람 같으리니’(반석은 말씀)

 

신앙적 승리는 무력으로 이기는 것이 아닙니다.

WCC를 반대한다고 혈전을 해도 상관없다는 주장을 한 ICCC(멕켄타이어)란 단체가 있습니다. 그렇게 싸우는 것은 성경적이지 않습니다.

6:12 ‘우리의 씨름은 혈과 육을 상대하는 것이 아니요 통치자들과 권세들과 이 어둠의 세상 주관자들과 하늘에 있는 악의 영들을 상대함이라

 

우리들의 신앙심은 변할 수 있습니다. 언제든지 시험이 생깁니다. 안팎으로 생기는 시험을 이기기 위해서는 무장한 군사처럼 깨어 있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좋은 신앙역사가 있어도 무너질 수 있습니다. 언제나 적을 이긴다는 보장이 없습니다. 항상 경성하고 회개하여 진리로 무장해서 승리의 흰돌에 새겨진 이름을 받을 수 있는 우리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7VBWc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5587 예화 받지 않으면 되돌아 가겠지요 뭇 사람들로부터 존경을 받던 성자가 하루는 길거리에서 이상한 사람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그 사람은 성자를 만나자마자 다짜고짜로 온갖 욕설과 비난을 퍼붓기... file 2017.01.10 15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105586 예화 다르게 보이는 세상 이 그림에서 뭐가 보입니까. 고개를 돌린 여인이 보인다는 분도 있고, 고개를 숙인 노파가 보인다는 분도 있습니다. 처음에는 하나만 보였지만 설명을 듣고 자세... file 2017.01.10 26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105585 예화 아름다운 세상 한 농부가 무더운 여름 일손을 잠시 멈추고 나무 그늘에 누워 쉼을 청했습니다. 그런데 문득 세상이 참 불공평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약하고 여린 호박이나 ... file 2017.01.10 13 백영기 청주 쌍샘자연교회 목사
105584 예화 자족하는 마음 탈무드에 나오는 ‘포도밭 여우’ 이야기입니다. 배고픈 여우가 포도원에 들어가려고 얼쩡거렸지만 가시로 세운 담장 틈이 너무 좁아 들어갈 수 없었습니다. 여우... file 2017.01.10 15 정학진 포천 일동감리교회 목사
105583 예화 하나님을 아는 사람 ‘알고 있다(know)’와 ‘사고하다(think)’는 다릅니다. 또한 박식(博識)과 지성(知性)은 같지 않습니다. 마찬가지로 ‘하나님에 대해’ 아는 사람과 ‘하나님을’ 아는... file 2017.01.10 16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105582 예화 가을에 떠나는 여행 가을이 되면 왠지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집니다. 어거스틴은 여행의 유익을 이렇게 표현합니다. “세계는 한 권의 책이며 여행하는 사람은 그 책의 한 페이지를 읽... file 2017.01.10 7 김석년 서울 서초성결교회 목사
105581 예화 비참하게 되는 방법 미국의 어느 신문에 하루는 ‘비참하게 되는 방법’이라는 제목의 기사가 실렸습니다.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당신이 비참하기 원한다면, 당신 자신에 대해서만... file 2017.01.09 11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105580 예화 다음세대 사역 언제부턴가 ‘다음세대’는 교회에서 ‘주일학교’를 대변하는 단어가 되었습니다. 다음세대 사역을 한다고 하면 주일학교 프로그램을 개선하고 청소년부를 위한 집... file 2017.01.09 17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 설교 버가모 교회 동영상 설교   성경 : 계2:12-17 제목 : 버가모 교회   계2:12-17 ‘12. 버가모 교회의 사자에게 편지하라 좌우에 날선 검을 가지신 이가 이르시되 13. 네가 어디... file 2017.01.09 41 강종수
105578 설교 네 오른 뺨을 치거든 왼뼘도 돌려대며. file 2017.01.08 26 궁극이
105577 설교 만일 내 오른 눈이 실족케 하거든 빼어 내버리라. file 2017.01.08 57 궁극이
105576 예화 꿈을 키우자 file 2017.01.07 24 한태완 목사
105575 예화 망신 부르는 3가지 함정 file 2017.01.07 28 김순권 목사
105574 예화 땀만이 비만 해결 file 2017.01.07 19 이상룡
105573 예화 가정은 무엇인가? file 2017.01.07 26 한태완 목사
105572 예화 입술의 문을 지키자 file 2017.01.07 30 최용우
105571 예화 노력 file 2017.01.07 39 한태완
105570 예화 즉시 출발하라 file 2017.01.07 44 한태완 목사
105569 설교 사랑의 빛이 되자 file 2017.01.07 35 빌립
105568 설교 복 있는 사람 file 2017.01.06 70 강승호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5345 Next
/ 5345

공지사항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