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1.05.26 02:10

설렁탕 국물

조회 수 15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어느 독실한 기독교인이 설렁탕집을 인수받아 경영하게 되었습니다. 그는 설렁탕 집을 열면서 기도하였습니다. “하나님! 이 집을 찾는 손님들을 예수님 대접하는 것처럼 모시겠습니다” 그런데 주방장이 이전에 하던 대로 커피에 넣는 크림으로 하루 종일 팔 만큼의 설렁탕 국물을 미리 만들어 놓았습니다. 뼈다귀를 오래 우린 진국같이 보이도록 만든 것입니다. 그는 그 날 음식점 문을 닫고 문에 글을 써붙였습니다.

“오늘 하루 쉽니다.”

그리고 기도하였습니다.

“하나님! 우리집에 오시는 손님을 예수님처럼 모시기로 하였는데 어떻게 예수님을 크림 국물을 설렁탕 국물로 속여서 대접하겠습니까? 도저히 그럴 수 없습니다.”

그리고 그 설렁탕 국물을 모두 쏟아버렸습니다. 그 후 그는 양심적이고 신앙적으로 음식점을 경영하였습니다. 이 소문이 주위에 퍼졌습니다. 이 음식점은 지금 대단히 번성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정직한 사람을 축복하십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SjFvS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44968 예화 용기를 북돋워주는 삶 file 2011.05.26 215 운영자
44967 예화 빠비용의 죄 file 2011.05.26 316 운영자
44966 예화 무거운 짐의 복 file 2011.05.26 217 운영자
44965 예화 성결한 삶 file 2011.05.26 303 운영자
44964 예화 걸어가야 할 곳을 가르쳐야... file 2011.05.26 106 운영자
44963 예화 1년 임금 file 2011.05.26 128 운영자
44962 예화 희망의 온도 file 2011.05.26 225 운영자
44961 예화 돈 안드는 약 file 2011.05.26 119 운영자
44960 예화 라이베리아 대학 file 2011.05.26 141 운영자
44959 예화 절제와 덕 file 2011.05.26 497 운영자
44958 예화 와이 투 코리아 file 2011.05.26 173 운영자
44957 예화 소리가 나는 곳에는 생명이 있다 file 2011.05.26 155 운영자
44956 예화 간절한 부탁 file 2011.05.26 137 운영자
44955 칼럼 습관이 천성을 이긴다 file 2011.05.26 361 운영자
44954 예화 공짜와 함정 file 2011.05.26 193 운영자
44953 예화 나를 변화시킨 말 file 2011.05.26 189 운영자
44952 예화 가장 좋은 선물 file 2011.05.26 153 운영자
44951 예화 천국가는 목사 file 2011.05.26 160 운영자
44950 예화 행복한 부부생활을 위한 아내의 생활 8계명 file 2011.05.26 260 운영자
» 예화 설렁탕 국물 file 2011.05.26 159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3238 3239 3240 3241 3242 3243 3244 3245 3246 3247 ... 5491 Next
/ 549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