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명암

by 운영자 posted May 26, 20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재생하기
어떤 화가가 햇볕이 찬란하게 비치는 들판에서 열심히 대자연의 모습을 화폭에 담고 있었다.
그런데 얼마 후에 완성된 그림에는 어찌된 일인지 전혀 생동감이 없었다.
그래서 그는 다른 캔버스에다 같은 장면을 다시 한번 그려보기로 했다.
그런데 놀랍게도 두 번째 완성된 그림에서는 대자연의 아름다움이 그대로 살아 움직이고 있는 것이었다.

이상하게 생각한 그가 두 그림을 한참 동안 비교하여 살핀 끝에 그 원인을 알아냈는데, 그것은 바로 명암의 차이였다. 즉, 첫 번째 그림에는 햇볕에 드러난 자연의 밝은 모습만이 그려져 있는데 반해서 두 번째 그림에는 그늘에 가려진 어두운 부분까지 그려져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처럼 우리 삶에 활력이 있는 이유도 고난이 있기 때문이다.
더러운 물에서 연꽃이 피고, 거무죽죽한 나뭇가지에서 형형색색의 과일이 열리듯 고통으로부터 건강의 기쁨이 오고, 잃어버린 슬픔에서부터 성취의 만족을 맛보며, 갈등의 쓰라림을 딛고 화해와 일치의 감격을 맛보는 것이다.

그러므로 좋은 일만 생기기를 기대하지 말라.
그늘이 없는 햇볕 아래의 삶은 권태롭기만 하다.

- 생각하는 믿음 행하는 믿음 / 김인철

짧은주소 : https://goo.gl/otq4YX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48037 간증 폐종양이 사라졌어요 file 2011.05.26 31 운영자
48036 예화 내가 울고 있지 않느냐 file 2011.05.26 123 운영자
48035 간증 기도중 바코드 활용 아이디어 번쩍 file 2011.05.26 35 운영자
48034 예화 도전 정신 file 2011.05.26 282 운영자
48033 간증 어려울 때마다 그분의 은혜 경험 file 2011.05.26 28 운영자
48032 예화 지나친 청결 file 2011.05.26 213 운영자
48031 간증 한국탁구의 미래를 하나님께 file 2011.05.26 27 운영자
48030 예화 웃음도 경쟁력 file 2011.05.26 122 운영자
48029 간증 참 좋으신 예수님을 믿으세요 file 2011.05.26 25 운영자
48028 예화 축복의 통로 file 2011.05.26 391 운영자
48027 간증 시련을 이기고 믿음의 가정이 되게 하셨습니다 file 2011.05.26 27 운영자
» 예화 명암 file 2011.05.26 104 운영자
48025 간증 하나님 의지하면 기쁨 넘쳐나죠 file 2011.05.26 28 운영자
48024 예화 가장 좋은 논쟁 file 2011.05.26 174 운영자
48023 간증 사무실에 기도방 “주님이 사업 멘토" file 2011.05.26 33 운영자
48022 예화 귀중한 것은 그것을 잃을 때 깨닫습니다 file 2011.05.26 138 운영자
48021 간증 하나님은 내 인생의 주춧돌 file 2011.05.26 26 운영자
48020 예화 너나 잘해라 file 2011.05.26 119 운영자
48019 간증 주님께 항복하는 기쁨 file 2011.05.26 11 운영자
48018 예화 위대하신 하나님께 위대한 것을 구하자 file 2011.05.26 187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2971 2972 2973 2974 2975 2976 2977 2978 2979 2980 ... 5377 Next
/ 5377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