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2011.05.26 04:06

저출산과 교회의 과제

조회 수 19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사설] 저출산과 교회의 과제


우리나라의 합계출산율은 4년째 약 1.15명으로, 세계 최저 수준이다. 평균적으로 2명이 결혼해 1명을 낳는 꼴이니, 인구 급감은 두말 할 것도 없다. “이대로는 한국이 지구상에서 사라질 위기”라는 한 교계 원로의 일성이 허투루 들리지 않는 이유다.

저출산·고령화가 전사회적으로 미치는 악영향에 대해서는 이미 여러 매체를 통해 수 차례 알려진 바 있거니와, 이는 또한 하나님의 중차대한 명령이기도 하다. “생육하고 번성하여 다스리라”는 말씀은 창조 이후 인류에게 최초로 주셨을 뿐 아니라 성경 속에 수없이 강조돼 있는 명령이다.

그러나 교회 안에서도 저출산 문제는 심각하다. 특히 적극적인 출산과 철저한 신앙 교육으로 대를 이어서 세력을 확장해가는 이슬람과 비교해봤을 때는 극도의 위기감마저 느껴진다. 故 새뮤얼 헌팅턴 교수는 “그러나 결국 마호메트가 승리한다. 크리스트교는 주로 개종에 의존하여 교세를 넓히지만 이슬람교는 개종과 출산으로 교세를 확장한다. …(중략)… 대단히 빠른 인구 증가율 덕분에 전 세계의 이슬람 교도 비율은 비약적으로 늘어나서 금세기 말에는 20퍼센트에 도달하고 다시 몇 년 뒤에는 크리스트교 신자 수를 추월한 다음 2025년까지는 세계 인구의 30퍼센트를 차지할 가능성이 높다”고 밝힌 바 있다. 선교를 위해서도 출산은 매우 절실한 문제가 된 것이다.

물론 출산 문제는 단순한 당위성으로 말할 수는 없다. 생명은 사랑과 기쁨을 전제로 해야 함이 마땅하다. 그렇기에 더더욱 이 문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 기독교계의 역할은 중요하다 할 수 있다. 정부 정책만으로는 어찌 하기 어려운 실제적이고 또한 감성적인 부분을 채우는 데 있어 교회 공동체만큼 뛰어난 조직과 인적 자원을 가진 곳은 없기 때문이다.

저출산 문제는 단순히 아이 많이 낳자는 캐치 프레이즈만으로 해결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경제·문화·교육 등 사회 전 분야에 걸쳐 총체적이고 근본적인 대응책이 있어야 한다. 기독교계는 특히 정부가 할 수 없는 부분, 교회만이 할 수 있는 부분이 무엇인가를 잘 살펴 효율적이고 사회적으로도 크게 기여하는 활동을 전개해야 할 것이다.

또한 무엇보다 생명을 존중하는 문화를 정착시켜야 한다. 우리나라에서 연간 낙태가 수십만 건에 달한다는 것은 공공연한 비밀이다. 한 생명이 천하보다 귀한데, 이러한 세태는 매우 위험하고 불미스런 일이다.

최근 기독교계를 중심으로 한 ‘출산장려국민운동본부(총재 조용기 목사)’가 출범했다. 여기에는 영부인인 김윤옥 여사가 명예총재로 참여하는 등 종교를 넘어 많은 기대와 관심을 받았다. 전 교회적인 노력을 통해 심각한 사회 문제일 뿐 아니라 교회의 현안인 저출산 문제를 해결할 수 있길 기대한다.

- 출처 : 크리스천투데이

짧은주소 : https://goo.gl/mJuhyN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49213 칼럼 조금만 더 일찍 치유받았더라면! file 2011.05.26 199 운영자
» 칼럼 저출산과 교회의 과제 file 2011.05.26 191 운영자
49211 칼럼 후임 목사 선정에 관한 제언… 후보자를 부목사로 초청 적절여부 점검.. file 2011.05.26 649 운영자
49210 칼럼 한국 교회의 ‘通’-세상과 소통하라 file 2011.05.26 177 운영자
49209 칼럼 콘스탄티누스가 잘한 일 file 2011.05.26 204 운영자
49208 칼럼 호국보훈은 북한의 도발을 막는 것 file 2011.05.26 218 운영자
49207 칼럼 사랑, 그 찬란한 열매 file 2011.05.26 142 운영자
49206 칼럼 나일강 앞에 선 모세, 40년 전과 후 file 2011.05.26 371 운영자
49205 칼럼 참 평안을 얻는 길 file 2011.05.26 175 운영자
49204 칼럼 코리언 마라톤 맨 file 2011.05.26 207 운영자
49203 칼럼 공이 없을 때 뛰어라 file 2011.05.26 148 운영자
49202 칼럼 한국 내 이슬람교의 정식종교 편입 시도에 대하여 file 2011.05.26 224 운영자
49201 칼럼 [출산장려국민운동본부 기조연설] 생명과 사랑 file 2011.05.26 215 운영자
49200 칼럼 “하나님 음성 들었다며 물의 일으키는 사람들 보면…” file 2011.05.26 174 운영자
49199 칼럼 그 해 6월을 생각하며 file 2011.05.26 148 운영자
49198 칼럼 재능과 훈련 사이 file 2011.05.26 178 운영자
49197 칼럼 하나됨의 기술 file 2011.05.26 225 운영자
49196 칼럼 한국 교회의 ‘創’- 디테일의 힘 file 2011.05.26 205 운영자
49195 칼럼 당신에게 축구는 무엇인가? file 2011.05.26 198 운영자
49194 칼럼 하나님 사랑의 목표 file 2011.05.26 171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3012 3013 3014 3015 3016 3017 3018 3019 3020 3021 ... 5477 Next
/ 547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