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8.01.08 23:09

가정에서 맛이 만들어집니다

조회 수 3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20170505.jpg

제가 30여년 전 결혼했을 때 아내는 콩나물국을 끓여주었습니다. 어머니가 끓여주시던 맛과는 전혀 달랐습니다. 아버지가 경상도 분이라 어머니는 매콤하고 짭짤하고, 콩나물이 푹 퍼져있는 맛을 내셨습니다. 그런데 아내가 처음 끓인 콩나물국은 싱거웠고 콩나물은 그대로 살아있는 느낌이었습니다. 처음에는 어색했지만 지금은 콩나물국의 시원한 맛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같은 콩나물국인데 맛은 가정마다 다릅니다. 가정에서 만들어내는 독특한 맛이 있습니다. 음식뿐 아니라 얼굴 모양도 가정에서 자녀들에게 만들어집니다. 말투도 역시 가정에서 만들어지고 성품도 가정에서 만들어집니다. 가정의 영향력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자녀들에게 믿음을 유산으로 물려주는 일이야말로 얼마나 중요할까요. 부모가 자녀를 앞에 앉혀놓고 훈시하는 방식으로는 마음 깊이 남지 않습니다. 하지만 부모가 무심코 던진 말 한 마디가 평생 자녀의 잔상으로 남게 됩니다. 자녀들은 부모가 진심으로 예수를 믿는 마음에서 나오는 무의식 중 이야기를 듣습니다. 자녀들은 부모가 진짜로 예수를 믿는지 아니면 겉으로 예수 믿는 척하는지 잘 알고 있습니다. 가정에서 만들어지는 독특한 맛이 있듯이, 가정에서 우리 믿음의 맛이 익어가면 얼마나 좋을까요.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삽화=이영은 기자

<겨자씨/국민일보>

짧은주소 : https://goo.gl/G91RqX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7257 예화 회개 자체가 참된 기도 2018.01.09 39 이주연 목사
107256 예화 믿는다는 것이 간단한 일 2018.01.09 21 이주연 목사
107255 유틸 구라제거기 2.8 file 2018.01.09 314 운영자
107254 칼럼 [역경의 열매] 최일도 <28> “밥이 답이다”… 우간다서도 밥으로 예수님 전해 2018.01.09 19 운영자
107253 설교 [가정예배 365-1월 9일] 마지막 때를 준비하라 2018.01.09 22 운영자
107252 설교 내일의 에스더를 키워내십시오 2018.01.08 73 이한규 목사
107251 설교 하나님의 공정한 심판 2018.01.08 35 이한규 목사
107250 설교 판결에 승복하는 정의 2018.01.08 27 이한규 목사
107249 설교 하나님이 악하게 보시는 것 2018.01.08 42 이한규 목사
107248 설교 바르게 벌어서 드리십시오 2018.01.08 28 이한규 목사
107247 설교 하나님을 믿으십시오 2018.01.08 48 이한규 목사
107246 설교 히브리 재판 제도 규례 2018.01.08 28 이한규 목사
107245 설교 이한규 목사 2018.01.08 20 이한규 목사
107244 예화 고추장 맛과 된장 맛 2018.01.08 49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107243 예화 부부, 두부, 부두 2018.01.08 28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107242 예화 오직 믿음으로 살리라 2018.01.08 40 김석년 목사(서울 서초성결교회)
107241 예화 위대한 문화를 이어가는 정신 2018.01.08 14 한상인 목사(광주순복음교회)
107240 예화 자유와 차별의 웃픈 싸움 2018.01.08 19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 예화 가정에서 맛이 만들어집니다 2018.01.08 38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107238 예화 얘들아, 멋진 거북이가 되거라 2018.01.08 25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Board Pagination Prev 1 ... 77 78 79 80 81 82 83 84 85 86 ... 5444 Next
/ 544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