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가정예배 365-2월 22일] 오직 하나님 은혜에만 소망이 있습니다

by 운영자 posted Feb 22,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재생하기
201802220000_23110923904318_1.jpg
찬송 : ‘아 하나님의 은혜로’ 310장(통 410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요한계시록 7장 1∼8절

말씀 : 어제에 이어 계시록 7장 본문을 더 살펴보겠습니다. 천사들은 14만4000명에게 인을 칩니다. 이들은 도대체 무엇을 어떻게 했기에 인침 받고 구원받는 것일까요. 남보다 출중한 믿음으로 수많은 고난을 이겨냈을까요. 아닙니다. 계시록은 이들이 인침 받은 이유를 전혀 설명하지 않습니다. 14만4000명이라는 숫자와 지파만 나열할 뿐, 어떤 특징이 있었는지 보여주지 않습니다. 묘하게도 이런 점이 역설적으로 이들이 누구인지를 해석하는 데 중요한 힌트를 줍니다.

계시록은 고난과 재앙에서 승리한 성도의 믿음을 명확하게 표현하고 드러냅니다. 가령 일곱 교회의 아름다운 믿음에 대해 ‘참고 견디고 게으르지 아니하다(계 2:3)’ ‘실상은 부요한 자(계 2:9)’ ‘죽임당해도 믿음을 저버리지 않다(계 2:13)’고 설명하고 칭찬합니다. 또 봉인 심판에서도 ‘말씀으로 말미암아 죽임당한 영혼들(계 6:9)’과 같이 성도의 훌륭한 믿음을 설명합니다. 하지만 14만4000명에 대해서는 아무런 설명이 없습니다. 큰 특징도 없었고, 칭찬받을 만한 탁월한 믿음이 있는 것도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구약의 출애굽 사건도 이와 비슷합니다. 하나님은 장자 죽음이라는 재앙을 내리실 때, 문설주에 피를 바르면 그 집은 넘어가겠다고 약속하십니다. 그들의 대단한 믿음 때문에 그 상급으로 건짐 받은 것이 아닙니다. 그저 14만4000명이 이마에 인침 받은 것과 비슷한 모습으로, 히브리인은 문설주에 피를 바르면 구원받았습니다.

14만4000명을 ‘하나님의 종들’(3절)로 표현한 것은 단순한 호칭에 불과합니다. 출애굽 당시 히브리인은 믿음도 없고, 순종하지도 않고, 자신을 바로의 노예라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들을 ‘나의 백성, 나의 군대’라고 부르셨습니다. 14만4000명을 ‘하나님의 종’이라 부르신 것도 비슷한 맥락으로 보입니다.

죽도록 충성하는 사람만 간신히 구원받는다는 이단의 거짓말에 속지 맙시다. 전 세계에서 14만4000등 안에 들 만큼 대단하게 충성하고 봉사하며 헌신해야 간신히 구원받는다는 속임수에 걸려 넘어지지 맙시다. 14만4000명이 구원받은 것은 오직 한 가지 이유, 심판받던 이들을 불쌍히 여기고 인을 치신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때문이었습니다.

물론 우리는 믿음으로 고난과 재앙을 이기는 성도가 되어야 합니다. 하지만 순교할 만큼 대단한 믿음이 있는 사람도 오직 하나님 은혜로 구원받고 평범한 성도 역시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로 구원받습니다. 우리는 오직 하나님 은혜로만 구원받을 수 있습니다. 심판 중에서라도 우리를 구원하는 것을 기뻐하는 분, 바로 이 하나님의 은혜만 의지합시다.

기도 : 하나님 아버지, 우리를 불쌍히 여겨 주옵소서. 승리하는 믿음 갖게 하시고, 설령 부족하고 연약해도 우리에게 변함없는 은혜를 베풀어 주옵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주기도문

조호진 목사(서울 언약교회)

짧은주소 : https://goo.gl/7H8SAv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7520 설교 참된 제자의 길 2018.02.23 57 강승호목사
107519 칼럼 [역경의 열매] 김홍일 <13> 먹고 씻고 숨쉬는 모든 순간… 기도는 삶을 위한 것 노무현정권이 끝나갈 무렵 정부에서는 반관반민 형태의 사회투자지원재단을 준비하고 있었다. 적당한 민간 파트너를 찾던 중 사회적기업육성지원법 제정에 대응... 2018.02.23 20 운영자
107518 설교 [가정예배 365-2월 23일] 천국을 바라봅시다 찬송 : ‘주 예수 이름 높이어’ 36장(통 36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요한계시록 7장 9∼17절 말씀 : 요한계시록 7장은 같은 시기의 지상과 천국을 번갈아 ... 2018.02.23 34 운영자
107517 칼럼 [역경의 열매] 김홍일 <12> 함께 기도할 수 있어서, 자연 속에 있어서 행복 인도에서의 시간은 정화의 시간이었다. 그 시간이 내게 준 선물은 나의 어두움과 잘못들을 돌아볼 기회를 준 것이었다. 진심으로 미안하다고 고백해야 할 여러 ... 2018.02.22 19 운영자
107516 칼럼 [역경의 열매] 김홍일 <12> 함께 기도할 수 있어서, 자연 속에 있어서 행복 인도에서의 시간은 정화의 시간이었다. 그 시간이 내게 준 선물은 나의 어두움과 잘못들을 돌아볼 기회를 준 것이었다. 진심으로 미안하다고 고백해야 할 여러 ... 2018.02.22 13 운영자
107515 설교 [가정예배 365-2월 22일] 오직 하나님 은혜에만 소망이 있습니다 찬송 : ‘아 하나님의 은혜로’ 310장(통 410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요한계시록 7장 1∼8절 말씀 : 어제에 이어 계시록 7장 본문을 더 살펴보겠습니다. 천... 2018.02.22 26 운영자
» 설교 [가정예배 365-2월 22일] 오직 하나님 은혜에만 소망이 있습니다 찬송 : ‘아 하나님의 은혜로’ 310장(통 410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요한계시록 7장 1∼8절 말씀 : 어제에 이어 계시록 7장 본문을 더 살펴보겠습니다. 천... 2018.02.22 18 운영자
107513 설교 행복한 가정의 성경적 원리 2018.02.21 34 이상호 목사
107512 설교 네 부모를 공경하라(5계명) 2018.02.21 46 이상호 목사
107511 설교 부활 승리의 신앙 2018.02.21 46 이상호 목사
107510 설교 십자가 사랑 2018.02.21 76 이상호 목사
107509 설교 민속명절과 기독교신앙 2018.02.21 19 이상호 목사
107508 설교 하나님과 세상 앞에 참회하는 교회 2018.02.21 23 이상호 목사
107507 설교 다윗의 전천후 감사 2018.02.21 29 이상호 목사
107506 설교 평화의 왕이 오시면 2018.02.21 20 이상호 목사
107505 예화 빛과 어둠의 어불성설 물과 불이 싸웁니다. 창과 방패가 싸웁니다. 누가 이길까요. 더 힘센 쪽이 이기겠지요. 물은 불을 끄는 힘이 있고 방패는 창을 막아낼 힘이 있겠지만 힘센 불은 ... 2018.02.21 20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107504 예화 일상에서 찾는 감사 성공하는 사람들이 사용하는 언어의 절반은 칭찬이고, 행복하게 사는 사람들이 사용하는 언어의 절반은 감사라고 합니다. 감사는 행복한 생활과 직접 연결돼 있... 2018.02.21 33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107503 예화 그리움  “병이란 그리워할 줄 모르는 것. 사람들은 그리워서 병이 나는 줄 알지. 그러나 병은 참말로 어떻게 그리워할지를 모르는 것.” 이성복의 시 ‘오늘 아침 새소리’... 2018.02.21 19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107502 예화 신앙적 해답을 가질 때 살다보면 종종 예상치 못한 위기를 맞습니다. 이때 상황 자체보다 더 위험한 것은 실존적인 위기입니다. 곧 자신에 대한 절망, 인생에 대한 허무, 신앙에 대한 ... 2018.02.21 24 김석년 목사(서울 서초성결교회 목사)
107501 예화 경계선의 배신자와 구원자 이솝 우화에 나오는 박쥐 이야기입니다. 옛날에 새들과 짐승들 사이에 전쟁이 벌어졌습니다. 박쥐는 짐승들이 이길 때는 쥐처럼 기어 다니며 짐승 편에 섰습니다... 2018.02.21 18 한상인 목사(광주순복음교회)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5434 Next
/ 5434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