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가정예배 365-3월 15일] 너는 내 사랑

by 운영자 posted Mar 15,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재생하기
201803150002_23110923916127_1.jpg
찬송 : ‘목마른 내 영혼’ 309장(통 409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4장 1∼7절

말씀 : 참된 신앙의 기초는 내가 주를 얼마나 사랑하는지에 두지 않고, 주께서 나를 얼마나 사랑하시는지에 두는 것입니다. 믿음의 기초를 나의 고백과 나의 감정에 두면 언제든 믿음의 삶에서 넘어지고 흔들립니다. 인생의 밤을 만날 때는 내 생각보다 나를 향한 주님의 생각에 집중해야 합니다.

아가서 4장은 모두 16절인데 15절까지 주님의 사랑의 음성이고, 마지막 한 절이 신부의 고백입니다. 4장은 주님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주님의 생각과 마음을 알게 합니다.

첫째, 주님은 나의 부분을 보지 않고 전체를 보십니다. 나의 부족한 부분이 아니라 나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완성된 나의 미래까지 함께 보십니다. 오늘 읽은 본문은 주님이 나를 어떻게 보시는지 알려줍니다. 주님이 보시는 신부의 모습은 여러 면에서 완전한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나의 사랑 너는 어여쁘고 아무 흠이 없구나.(7절)”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실 때 지으신 모든 것을 보시고 심히 기뻐하신 것처럼(창 1:31) 신부를 보실 때도 그리스도 안에서 구속받은 완전한 모습으로 보십니다. 주님은 그렇게 나의 완성된 모습을 이미 보고 계십니다. 내가 나를 보는 시선도 주님이 나를 보시는 시선과 같아져야 합니다. 나의 약점만 보지 말고 내 전체를 보는 것입니다. 나의 과거와 현재만 보지 말고 미래까지 보는 것입니다.

둘째, 주님은 나와 만나 교제하기를 기뻐하십니다. 주님은 몰약과 유향의 작은 산을 지정하시고 나를 초대하십니다. 그곳은 곧이어 8절에 나오는, 눈으로 보아 웅장하고 매력적이고 아름다운 아마나와 스닐, 헤르몬으로 표현된 세상이 아닙니다.

주님이 십자가에 달려 죽으심으로 성소의 휘장이 찢어지면서 주님의 시은소로 초대하십니다. 우리를 초대하신 곳은 우리가 언제든지 주님께 나아가 교제할 수 있는 무한한 은혜의 장소가 되었습니다. 이처럼 우리를 격려하시는 이유는 우리가 주님에게 ‘나의 누이, 나의 신부’가 되기 때문이라고 하십니다. ‘나의 누이’란 순수함과 친밀감의 표현이며, ‘나의 신부’란 정결함과 거룩함의 표현입니다. 이 호칭이 아가서에서 반복되는 것은 나를 향한 주님의 사랑은 결코 식지 않으며 변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셋째, 주님은 인생의 밤에도 주님을 향하는 우리 마음을 몹시 기뻐하십니다. “네 눈으로 한 번 보는 것과 네 목의 구슬 한 꿰미로 내 마음을 빼앗았다”는 주님의 고백은 주께서 나를 얼마나 사랑하시는지 알게 합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요 3:16)”

기도 : 사랑하는 주님, 우리의 연약함을 나무라지 않으시고 한결같은 사랑으로 우리를 품어주시고 사랑하여 주시니 감사합니다. 더욱 주를 사랑하고 따르게 하소서. 나의 생각을 버리고 나를 향한 주님의 안목을 배우게 하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주기도문

정철웅 목사(알타이선교회 순회선교사)

짧은주소 : https://goo.gl/izUtXa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7716 예화 관계지향적 삶 [겨자씨] 관계지향적 삶 서울시광역정신보건센터는 2006년 서울시민 중 남성의 36%, 여성의 47%가 우울증에 빠졌다고 밝혔습니다. 1960년대 87달러였던 1인당 국... 2018.03.20 19 박성규 목사(부산 부전교회)
107715 칼럼 [역경의 열매] 이홍렬 <14·끝> 성공적인 삶은 나눌수록 커지는 행복을 아는 것 “이홍렬씨, 요새 뭐하세요.” “요즘 왜 TV 안 나와요.” “거 좀 자주 나와요.” 방송이 뜸해지면서 이런 말들을 자주 듣는다. 나를 알아보시는 분들이 애정을 갖고 ... 2018.03.20 10 운영자
107714 설교 [가정예배 365-3월 20일] 주님은 어디에 계시는가 찬송 : ‘주 예수보다 더 귀한 것은 없네’ 94장(통 102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아가 6장 1∼3절 말씀 : 주님을 사랑하며 주님께 영광을 돌리며 사는 사람들... 2018.03.20 16 운영자
107713 칼럼 [역경의 열매] 이홍렬 <13> 국토 종단 마치자 성금 3억… 자전거 구입해 남수단으로 세계 인구 4분의 1은 배가 불러 죽고 4분의 3은 배가 고파 죽는다는 말은 누구나 한 번쯤은 들어봤을 것이다. 나만 해도 배불러 죽겠다는 얘기를 끼니때마다 한... 2018.03.19 12 운영자
107712 설교 [가정예배 365-3월 19일] 주님은 어떤 분인가 찬송 : ‘위에 계신 나의 친구’ 92장 (통 97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5장 8∼16절 말씀 : 누군가를 사랑했기 때문에 병이 난 적이 있었습니까. 신부는... 2018.03.19 15 운영자
107711 설교 마음에 새긴 언약 2018.03.18 34 강승호목사
107710 설교 천지는 없어지겠으나 내 말은 없어지지 아니하리라. 2018.03.18 94 궁극이
107709 설교 [가정예배 365-3월 18일] 문틈으로 손 내미시는 주님 찬송 : ‘빈 들에 마른풀같이’ 183장(통 172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5장 2∼8절 말씀 : 신앙생활을 오래하는 사람들의 문제점은 스스로 주님을 잘 안... 2018.03.17 18 운영자
107708 설교 [가정예배 365-3월 17일] 문을 두드리시는 주님 찬송 : ‘너 성결키 위해’ 420장(통 212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5장 1∼2절 말씀 : 아가서에서 만나는 마지막 장애물은 ‘영적 태만, 영적 게으름’입... 2018.03.17 14 운영자
107707 예화 인생의 자물쇠 2018.03.16 28 김장환 목사
107706 예화 마지막 끈 2018.03.16 20 김장환 목사
107705 예화 오늘의 감동 2018.03.16 34 김장환 목사
107704 칼럼 [역경의 열매] 이홍렬 <12> 나눔은 기쁜 중독… 남 돕는 묘미 끊을 수 없어 지난 세월을 돌아볼 때 잘한 일로 손꼽는 것 중 하나가 사회복지기관과 인연을 맺은 것이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홍보대사가 된 지 올해로 20년. 개인 후원... 2018.03.16 12 운영자
107703 칼럼 [역경의 열매] 이홍렬 <12> 나눔은 기쁜 중독… 남 돕는 묘미 끊을 수 없어 지난 세월을 돌아볼 때 잘한 일로 손꼽는 것 중 하나가 사회복지기관과 인연을 맺은 것이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홍보대사가 된 지 올해로 20년. 개인 후원... 2018.03.16 14 운영자
107702 설교 [가정예배 365-3월 16일] 내 마음은 주님의 동산 찬송 : ‘예수는 나의 힘이요’ 93장(통 93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4장 10∼16절 말씀 : ‘고진감래(苦盡甘來)’라는 말이 있습니다. 고생 끝에 낙이 온... 2018.03.16 13 운영자
107701 설교 [가정예배 365-3월 16일] 내 마음은 주님의 동산 찬송 : ‘예수는 나의 힘이요’ 93장(통 93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4장 10∼16절 말씀 : ‘고진감래(苦盡甘來)’라는 말이 있습니다. 고생 끝에 낙이 온... 2018.03.16 10 운영자
107700 칼럼 [역경의 열매] 이홍렬 <11> 천재 같은 전유성 선배… 멘토로 여기고 따라 한 개그맨이 전유성 선배 앞에서 재미있는 개그를 보여주겠다고 나섰다. 그러면서 한마디 했다. “형님, 이거 제가 처음 만든 개그예요.” 그의 얘기를 들은 전 선... 2018.03.15 14 운영자
107699 칼럼 [역경의 열매] 이홍렬 <11> 천재 같은 전유성 선배… 멘토로 여기고 따라 한 개그맨이 전유성 선배 앞에서 재미있는 개그를 보여주겠다고 나섰다. 그러면서 한마디 했다. “형님, 이거 제가 처음 만든 개그예요.” 그의 얘기를 들은 전 선... 2018.03.15 11 운영자
» 설교 [가정예배 365-3월 15일] 너는 내 사랑 찬송 : ‘목마른 내 영혼’ 309장(통 409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아가 4장 1∼7절 말씀 : 참된 신앙의 기초는 내가 주를 얼마나 사랑하는지에 두지 않고, ... 2018.03.15 21 운영자
107697 설교 주를 보라 2018.03.15 27 강승호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 5421 Next
/ 5421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