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거룩한 기다림

by 이주연 목사 posted May 16,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재생하기

4757_1480482638_1.jpg

거룩한 기다림


지금 교회의 절기는
성탄을 기다리는 기간입니다.


주를 향한 거룩한 기다림의 시간이란
포도가 발효되어 포도주가 되기 위하여
기다리는 숙성의 시간과 같습니다.


그러하기에 주님 오시기를 기다리는
대강절에 가지는 거룩한 그리움과 기다림은
우리 마음의 누룩이 되어
우리의 품성과 존재를 정화하고 성화시켜 줍니다.


한 수도자는 일생 이렇게 살았습니다.
아침이 되면 어김없이 창을 열고
“주님 언제 오십니까?
오늘입니까?”


평생 매일 아침 이렇게 창을 열고
여쭈었습니다.
이러한 생활 중에 그는 자신도 모르는 사이
큰 믿음과 깨달음을 얻고 성화되어
주님과 일치된 거룩함에 이르렀습니다.

<이주연>

<산마루서신 http://www.sanletter.net>

짧은주소 : https://goo.gl/b1qdaN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 예화 거룩한 기다림 거룩한 기다림 지금 교회의 절기는 성탄을 기다리는 기간입니다. 주를 향한 거룩한 기다림의 시간이란 포도가 발효되어 포도주가 되기 위하여 기다리는 숙성의 ... 2018.05.16 14 이주연 목사
108079 설교 분당우리교회 주일설교 이찬수 목사 | 하나님께로부터 온 권세 | 2018-05-13 고화질 2018.05.16 21 분당우리교회
108078 예화 지혜로운 사람과 사귀라 2018.05.16 38 한태완
108077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8> 강사로 온 손양원 목사, 1주일 뒤 두 아들 잃어 장로회신학교는 1948년 9월 새 학기를 맞았다. 학생회 총무였던 나는 학내 부흥회 강사 선정 업무를 맡았다. 박형용 박사와 협의해 여수군 신풍면에서 한센인을 ... 2018.05.16 10 운영자
108076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6일] 공격하는 자도 인정하는 진실 찬송 : ‘옳은 길 따르라 의의 길을’ 516장(통 265)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4장 1∼11절 말씀 : 욥을 위문하고 위로하러 왔던 친구들이 욥의 탄식을 들... 2018.05.16 13 운영자
108075 예화 예수 믿음의 행복 ‘강건’ [겨자씨] 예수 믿음의 행복 ‘강건’    현대인의 최대 관심사는 건강입니다. 누구나 건강하기 위해 먹고, 입고, 소비하며 살아갑니다. 그러나 제아무리 노력한들 ... 2018.05.15 22 김석년 목사(서울 서초성결교회
108074 예화 롯의 아내와 손절매 [겨자씨] 롯의 아내와 손절매    손절매(損切賣)란 손해를 무릅쓰고 주식을 파는 행위를 말합니다. 영어로는 ‘스톱로스(stop-loss)’라고 합니다. 아쉽고 원통하... 2018.05.15 12 한상인 목사(광주순복음교회
108073 예화 어떤 세례 문답 [겨자씨] 어떤 세례 문답    어떤 교회에서 세례 문답 때 있었던 일입니다. 목사님이 성도에게 이런 질문을 했다고 합니다. “구원을 믿습니까?” 그러자 성도가 ... 2018.05.15 26 박성규 목사(부산 부전교회
108072 예화 대범이와 소심이의 더부살이 [겨자씨] 대범이와 소심이의 더부살이    목사의 업을 가진 나의 마음에는 ‘대범이’와 ‘소심이’가 더불어 삽니다. 소심이가 기도합니다. ‘하나님, 오늘도 삼시 ... 2018.05.15 18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108071 예화 웃음을 주시는 하나님 [겨자씨] 웃음을 주시는 하나님    사람은 동물과 여러 가지 다른 점을 갖고 있습니다. 인간은 일하고 기도하며 웃는 존재입니다. 웃음은 하나님께서 인간에게 ... 2018.05.15 22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108070 예화 제목 없음 2018.05.15 14 햇예
108069 예화 예수 믿음의 행복 ‘감사’ [겨자씨] 예수 믿음의 행복 ‘감사’     전 유럽을 제패하고 부족할 것 없었던 나폴레옹은 말년에 이렇게 토로했다고 합니다. “내 인생의 행복한 날은 엿새도 되... 2018.05.15 19 김석년 목사(서울 서초성결교회
108068 예화 두 렙돈과 돈제일주 [겨자씨] 두 렙돈과 돈제일주    돈제일주(豚蹄一酒)란 돼지 발굽과 술 한잔이란 뜻입니다. 사기 골계열전에 보면 제나라 위왕이 초나라의 공격을 받고 조나라에... 2018.05.15 15 한상인 목사(광주순복음교회
108067 설교 온유한 자가 받을 복 2018.05.15 26 강승호목사
108066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7> 장로회신학교 재건 위해 남산에 천막 쳐 내가 ‘불기둥’ 신앙동지회 동인지 주간이 된 것은 신학 지식이 있어서가 아니었다. 나는 신학 입문자였다. 그러나 한 가지 분명한 입장이 있었다. 51명의 학생을... 2018.05.15 9 운영자
108065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5일] 하나님 안에 감싸여 사는 인생 찬송 : ‘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425장(통 217)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3장 20∼26절 말씀 : 이것은 생명의 위협을 느끼는 욥의 탄원입니다. 모태에서 ... 2018.05.15 12 운영자
108064 설교 인자가 십자가에 못박히기 위하여 팔리리라. 2018.05.14 15 궁극이
108063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6> 조선신학교장 송창근 목사 “아들처럼 길러주겠다” 서울 한복판에 본정이라는 일본거리가 있었다. 지금의 충무로다. 본정 이정목(二丁目)에서 북쪽으로 구부러진 거리가 영락정이었다. 여기엔 일본인들이 만든 천... 2018.05.14 13 운영자
108062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4일] 절망도 인생의 한 부분 찬송 : ‘괴로운 인생길 가는 몸이’ 479장(통 290)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3장 11∼19절 말씀 : 여기에는 태어나는 일이 불가피했다면 차라리 태어나자... 2018.05.14 12 운영자
108061 예화 보좌의 하나님께 찬양하라 2018.05.13 15 한태완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5434 Next
/ 5434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