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8.06.12 23:01

낭비한 죄

조회 수 2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낭비한 죄
 

영화 ‘빠삐용’은 앙리 살리에르라는 사람의 경험으로 만들어진 실화 바탕의 영화입니다.
오스카 시상식에서 수상을 하기도한 이 작품은 ‘평론가들이 뽑은 죽기 전에 꼭 봐야 할 1001편’에도 선정될 정도로 작품성을 인정받았습니다. 이 영화의 하이라이트 부분에는 다음과 같은 명장면이 나옵니다.
탈출이 불가능한 가이아나의 섬에 갇힌 빠삐용이 잠을 자다가 꿈을 꾸었는데, 그는 꿈에서 하나님과 같은 존재를 만나 심판을 받습니다. 빠삐용은 먼저 그에게 자신은 억울하게 잡혀 왔다고 말합니다.
“저는 여기 올만한 죄를 저지르지 않았습니다. 살인, 강도, 절도, 어떤 불법도 저지르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어째서 저를 이곳으로 보내셨습니까?”
“너는 불법은 저지르지 않았다. 그러나 죄를 저지르지 않은 것은 아니다. 인생을 낭비한 죄, 그것이 바로 너의 죄목이다.”
하나님을 믿지 않는 것도 큰 죄이지만 하나님께 받은 것을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는 것도 죄입니다.
충성된 일꾼은 주인이 준 것을 지혜롭게 사용하며 주인의 뜻을 이해하는 사람입니다.
맡은 것을 지혜롭게 관리하는 청지기가 되십시오. 반드시 창대하게 될 것입니다.
주님! 주님께 받은 것들을 충성되고 지혜롭게 잘 사용하게 하소서!
하나님의 마음과 뜻을 알게 해달라고 기도 하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짧은주소 : https://goo.gl/nyRoPV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8271 설교 내 수고를 보시는 하나님 2018.06.14 40 이한규 목사
108270 설교 하나님의 공의로운 심판 2018.06.14 40 이한규 목사
108269 설교 서로 힘써 위로하라 2018.06.14 20 이한규 목사
108268 설교 한 사람의 힘이 크다 2018.06.14 32 이한규 목사
108267 설교 천국은 마음먹기에 달렸다 2018.06.14 20 이한규 목사
108266 설교 하나님의 크신 사랑 2018.06.14 41 이한규 목사
108265 설교 이한규 목사 2018.06.14 14 이한규 목사
108264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29> “모든 민족교회들이 만민을 위해 기를 들라” 2018.06.14 11 운영자
108263 설교 [가정예배 365-6월 14일] 언약을 맺어주신 하나님 2018.06.14 14 운영자
108262 설교 [가정예배 365-6월 14일] 언약을 맺어주신 하나님 2018.06.14 16 운영자
108261 설교 분당우리교회 주일설교 이찬수 목사 | 용납하기 어려운 사람을 만날 때 | 2018-06-10 고화질 2018.06.13 19 분당우리교회
108260 설교 복음에 미친 사람 2018.06.13 28 강승호목사
108259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28> 우리 민족의 ‘에스라·느헤미야’ 나오기를 기도 2018.06.13 11 운영자
108258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28> 우리 민족의 ‘에스라·느헤미야’ 나오기를 기도 2018.06.13 8 운영자
108257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28> 우리 민족의 ‘에스라·느헤미야’ 나오기를 기도 2018.06.13 9 운영자
108256 설교 [가정예배 365-6월 13일] 대한민국을 통치하시는 하나님 2018.06.13 8 운영자
108255 예화 빛과 소금의 사명 2018.06.12 27 김장환 목사
108254 예화 헌신의 즐거움 2018.06.12 24 김장환 목사
» 예화 낭비한 죄 2018.06.12 20 김장환 목사
108252 예화 한국의 헬렌켈러 2018.06.12 20 김장환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5438 Next
/ 543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