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9.01.12 23:28

성냥과 핵폭발

조회 수 4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Extra Form

201807200005_23110923982680_1.jpg

[겨자씨] 성냥과 핵폭발
 
 “성냥갑 속에서 너무 오래 불붙기를 기다리다/ 늙어버린 성냥개비들/ 유황 바른 머리를 화약지에 확 그어/ 일순간의 맞불 한 번 그 환희로/ 화형도 겁 없이 환하게 환하게 몸 사루고 싶었음을.”

김남조 시인의 시 ‘성냥’입니다. 성냥갑 속 빠알간 유황을 바른 머리들이 어서 나를 태우라고 아우성치고 있습니다. 강 건너 타오르는 불구경만 하는 게 아니라 나도 불이 붙여져 온 천지를 태우는 시작이 되고 싶다는 것입니다. 성냥은 제 몸에 불을 붙여 남에게 불꽃을 주는 것이 존재의 이유이고 그때가 제일 행복합니다. 성냥갑 속의 성냥, 물에 젖은 성냥은 아직 제 존재의 가치를 발견하지 못한 성냥입니다.

사람도 그러합니다. 하나님이 이 땅에 보내신 창조의 이유를 발견하며 그 비전대로 살게 될 때 불꽃같은 삶을 살게 됩니다. 성냥갑 속 성냥 같던 사람들이 예수님을 만났습니다. 죄와 상처로 물에 젖은 성냥 같던 사람들도 예수님을 만났습니다. 그러자 핵폭발이 일어났습니다. 이들은 천하를 어지럽게 하는(행 17:6) 복음의 혁명가가 됐습니다. 나의 성냥불이 켜지면서 온 천지의 어둠을 몰아내는 시작이 됩니다.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행 1:8)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겨자씨/국민일보>

짧은주소 : https://goo.gl/EB6Nmg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9511 예화 인성이 스펙이다 2019.01.14 83 김장환 목사
109510 예화 세 가지 절망 2019.01.14 72 김장환 목사
109509 예화 한 사람의 생명 2019.01.14 62 김장환 목사
109508 예화 사람이 따르는 리더 2019.01.14 61 김장환 목사
109507 예화 고통의 이유 2019.01.14 56 김장환 목사
109506 예화 언제나 두려워 말라 2019.01.14 69 김장환 목사
109505 예화 믿는 나라의 분열 2019.01.14 64 김장환 목사
109504 설교 새로운 각오로 새 일을 행하자 2019.01.12 160 빌립
109503 설교 주의 백성에게 죄사함으로 말미암는 구원을 알게 하리니. 2019.01.12 49 궁극이
109502 설교 피로 사신 교회 file 2019.01.11 172 이익환 목사
109501 설교 내가 머문 곳에서 file 2019.01.11 159 이익환 목사
109500 설교 오늘의 행복을 위한 제언 2019.01.11 101 이익환 목사
109499 설교 가둘 수 없는 영혼 file 2019.01.11 75 이익환 목사
109498 예화 축복의 사람으로 file 2019.01.12 75 김석년 목사
109497 예화 휴가철의 개구리 교향곡 file 2019.01.12 35 한상인 목사
109496 예화 혹독한 비방을 이기는 길 file 2019.01.12 38 박성규 목사
109495 예화 동거함의 축복 file 2019.01.12 26 안성국 목사
109494 예화 전능 환상을 경계하라 file 2019.01.12 34 곽주환 목사
» 예화 성냥과 핵폭발 [겨자씨] 성냥과 핵폭발 “성냥갑 속에서 너무 오래 불붙기를 기다리다/ 늙어버린 성냥개비들/ 유황 바른 머리를 화약지에 확 그어/ 일순간의 맞불 한 번 그 환희... file 2019.01.12 41 한재욱 목사
109492 예화 절영지회의 은혜 file 2019.01.12 30 김석년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5506 Next
/ 550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