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9.05.14 22:25

하나님의 타이밍

조회 수 72 추천 수 0 댓글 0



201902070002_23110924060114_1.jpg

[겨자씨] 하나님의 타이밍
 
 세계적인 전도자 빌리 그레이엄 목사에게는 문제아 아들 프랭클린이 있었습니다. 프랭클린은 술과 마약에 찌든 채 아버지가 전하는 복음은 거짓말이며 하나님이란 없다고 호언장담을 하고 살았습니다.

하루는 그가 밤늦게 자가용 비행기를 운전해 파티에 가던 중 사막 한가운데서 연료가 바닥난 일이 있었습니다. 통신장비까지 고장 나 연락을 할 수도 없었습니다. 점점 고도가 떨어졌습니다. 곧 추락을 앞두고 죽음의 공포가 밀려온 프랭클린은 그동안 부인하던 하나님께 기도하기 시작했습니다. 살려만 주신다면 하나님을 전하는 전도자가 되겠다고 서원까지 했습니다.

그 순간 공항 활주로의 유도등이 보였습니다. 그 불빛을 따라 안전하게 착륙할 수 있었습니다. 알고 보니 그 지역의 목회자가 공항 직원 심방을 온 길에 그 직원이 목사님께 보여주기 위해 자신이 관리하는 활주로에 불을 켠 것이었습니다.

프랭클린은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이 놀라운 타이밍 앞에서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인정할 수밖에 없었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는 결국 아버지처럼 복음을 전하는 전도자가 됐습니다.
홍융희 목사(부산성민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9851 예화 어디가 좁은 문인가 file 2019.05.14 54 김민정 목사
109850 예화 빅데이터와 모든 것 file 2019.05.14 32 손석일 목사
» 예화 하나님의 타이밍 [겨자씨] 하나님의 타이밍 세계적인 전도자 빌리 그레이엄 목사에게는 문제아 아들 프랭클린이 있었습니다. 프랭클린은 술과 마약에 찌든 채 아버지가 전하는 복... file 2019.05.14 72 홍융희 목사
109848 설교 보좌에 앉으신 어린양 2019.05.14 51 강승호목사
109847 예화 그래도 사랑합니다 2019.05.13 64 김장환 목사
109846 예화 날 향한 말씀 2019.05.13 54 김장환 목사
109845 예화 거듭남의 의미 2019.05.13 58 김장환 목사
109844 예화 당근과 달걀과 커피 2019.05.13 72 김장환 목사
109843 예화 집안의 차이 2019.05.13 56 김장환 목사
109842 예화 죽음을 가치 있게 하는 것 2019.05.13 27 김장환 목사
109841 예화 끝까지 지켜야할 것 2019.05.13 36 김장환 목사
109840 예화 행운이 찾아오는 사람 2019.05.13 27 김장환 목사
109839 예화 가까운 곳에 계시는 하나님 2019.05.13 37 김장환 목사
109838 설교 너희는 주의 길을 예비하라. 2019.05.12 70 궁극이
109837 설교 두아디라교회 file 2019.05.12 39 강종수
109836 설교 믿음의 유산 2019.05.11 171 빛의 사자
109835 설교 총명한 그리스도인의 축복 2019.05.11 57 빌립
109834 설교 성령으로 기도하라 file 2019.05.10 105 강종수
109833 설교 거룩한 양심을 가지라 2019.05.09 73 이한규 목사
109832 설교 쓰임 받는 그릇이 되라 2019.05.09 115 이한규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 5524 Next
/ 552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