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9.05.16 23:50

선물보다 귀한 마음

조회 수 26 추천 수 0 댓글 0



선물보다 귀한 마음
 
근대서양화의 대가이자 천재화가로 추앙받는 이중섭 화백의 무명시 절, 친한 친구가 수술을 해서 병원에 입원을 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무슨 일인지 이중섭 화백은 친구가 병원에 있는 것을 알고도 문병을 오지 않았습니다. 친구는 내심 섭섭해 하던 차였는데 퇴원을 하 는 날에야 이중섭 화백이 병실을 찾았습니다. 그리고 갑자기 그림 한 폭 을 내밀었습니다.
“자네가 좋아하는 복숭아라네.”

하얀 도화지에는 이중섭 화백 특유의 굵고 힘 있는 화풍으로 탐스런 복숭아가 그려 있었습니다.
어려운 생활 탓에 친구에게 복숭아 하나 사다 줄 수 없었지만 대신 며 칠 동안 정성을 다해 그린 그림인 걸 알았기에 병상에 누운 친구는 말없 이 이중섭 화백의 손을 잡으며 눈물을 흘렸습니다.
두 렙돈 과부의 헌신이 사람 눈에는 아무것도 아니어도, 예수님이 보 시기엔 가장 귀한 헌신이었습니다. 물질의 많고 적음보다는 주님을 향 한 마음의 크기가 중요합니다.
주님이 가진 것이 없어서 우리에게 헌신을 바라시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의 마음을 보시기 위해서 입니다. 이웃을 섬길 때, 하나님을 위해 드리는 것 이상의 마음을 담아 섬기십시오. 반드시 하는 모든 일이 다 형통합니다.

주님! 몸과 마음을 다해 진심으로 주님을 섬기게 하소서!
하나님께 드리는 물질보다 더욱 귀한 마음을 담으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9871 예화 마음이 머무는 곳 2019.05.16 48 김장환 목사
109870 예화 신뢰의 상징 2019.05.16 35 김장환 목사
109869 예화 목자의 음성 2019.05.16 22 김장환 목사
» 예화 선물보다 귀한 마음 2019.05.16 26 김장환 목사
109867 예화 포기하지 않으시는 하나님 2019.05.16 60 김장환 목사
109866 설교 아내와 남편 2019.05.15 57 김남준 목사
109865 설교 네 부모에게 순종하라 2019.05.15 34 김남준 목사
109864 설교 네 자녀를 낙심케 말라 2019.05.15 30 김남준 목사
109863 설교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 2019.05.15 23 김남준 목사
109862 설교 기뻐하는 팔복의 사람들 2019.05.15 40 김남준 목사
109861 설교 고난 받는 팔복의 사람들 2019.05.15 26 김남준 목사
109860 설교 박해 받는 자의 복 2019.05.15 10 김남준 목사
109859 설교 화평하게 하는 자의 복 2019.05.15 62 김남준 목사
109858 설교 사랑의 명령 2019.05.15 40 강승호목사
109857 설교 그리스도의 낮아지심과 높아지심 file 2019.05.15 22 강종수
109856 예화 엘리베이터 없는 고층아파트 file 2019.05.14 101 손석일 목사
109855 예화 진짜 명중 file 2019.05.14 64 홍융희 목사
109854 예화 몰래 좋은 일을 해놓고 file 2019.05.14 54 한희철 목사
109853 예화 1초의 시간 file 2019.05.14 88 오연택 목사
109852 예화 계산하지 마세요 file 2019.05.14 60 한별 총장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5524 Next
/ 552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