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
2019.08.17 12:01

흰돌에 세겨진 내이름

조회 수 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제 목 : 흰돌에 세겨진 내 이름
< The stone a new name written >
성 경 :요한계시록2장12절-17절(2019.8.18주일오전예배)
설 교 : 전 원 준 목사(☎ 051-523-****. HP 010-3847-****)

(47758)부산시 동래구 시실로135번길28-7(산상성서침례교회)
 (산상교회 홈페이지 = http://cafe.daum.net/ssbbc )  

< 찬송 = 427주의영원한. 373태산을넘어. 377나의생명. >
               ( 간 증 )
(계 2:12-17) 『[12] 버가모에 있는 교회의 천사에게 편지하라. 양날 달린 날카로운 칼을 가진 이가 이것들을 말하노라. [13] 내가 네 행위를 알고 또 네가 어디에 거하는지를 아노니 곧 사탄의 자리가 있는 곳이라. 네가 내 이름을 굳게 붙잡고 안디바가 나의 신실한 순교자가 되어 너희 가운데서 곧 사탄이 거하는 곳에서 죽임을 당하던 그때에도 나를 믿는 믿음을 부인하지 아니하였도다. [14] 그러나 네게 몇 가지 책망할 것이 있나니 이는 거기에 발람의 교리를 붙잡는 자들이 네게 있기 때문이로다. 발람이 발락을 가르쳐 이스라엘 자손 앞에 걸림돌을 놓아 우상들에게 희생물로 바친 것들을 먹게 하고 또 음행하게 하였느니라. [15] 이와 같이 네게도 니골라당의 교리를 붙잡는 자들이 있으니 내가 그것을 미워하노라. [16] 회개하라. 그리하지 아니하면 내가 속히 네게 가서 내 입의 칼로 그들과 싸우리라. [17] 귀 있는 자는 성령께서 교회들에게 말씀하시는 것을 들을지어다. 이기는 자에게는 내가 감추어 둔 만나를 주어 먹게 하고 또 흰 돌을 주리니 이 돌에는 새 이름이 기록되어 있어 이 돌을 받는 자 외에는 그 이름을 아는 사람이 없느니라.』
                  ////////////////
 <뷰티풀 마인드>란 영화가 있습니다.
영화는 존 내쉬란 천재 수학자의 삶을 영화화 한 것입니다. 존 내쉬는 20대에 균형이론이란 이론으로 세계 학계를
놀라게 했습니다.

그러나 얼마 후 정신이 돌고 자꾸 환상에 잡히면서
큰 불행을 당합니다.
그 일로 가장 고통이 심한 사람은 그의 아내였습니다.
그러나 그의 아내는 뷰티풀 마인드를 가지고
남편을 끝까지 이해하고 사랑합니다.

결국 몇 십 년 만에 정신이 회복되고 마침내
1994년 노벨 경제학상을 받는 다는 이야기 입니다.

 

믿음으로 참고 기다리면 언젠가 좋은 날이 반드시 옵니다. 그 믿음이 흔들리지 마십시오.
사람이 수시로 낙심하는 이유는 고난이 크기 때문이 아니라 믿음이 없기 때문입니다.

믿음이 있는 사람은 자신의 고난을 하나님의 섭리로 보고
그 다음을 생각합니다.
 “하나님이 이 일을 통해 어떻게 역사해서 나를 어떻게
사용하시기를 원하시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
오늘은  계시록 7교회 중, 세 번째로 버가모 교회입니다.
“흰돌에 세겨진 내 이름”이라는 제목으로 은혜를 나누고자
합니다
버가모는 소아시아  서북쪽 해발 300미터의 고지대에 위치한 문화의 도시였습니다.
  「버가모」란, 두 낱말 ‘버’(높다,탑)와 ‘가모’(결혼)의 합성어로, 영적으로 공중권세 잡은 사탄과 결혼했다는
타락성을 내포하고 있는 이름입니다.


1. 버가모 교회에 나타나신 주님의 모습은 양날의 칼을 가진 주님이십니다.

(계 2:12) 『버가모에 있는 교회의 천사에게 편지하라. 양날 달린 날카로운 칼을 가진 이가 이것들을 말하노라.』

= 이 칼은 보통 사람들이 사용하던 칼과는 다른 모양입니다.


(히 4:12) 『이는 하나님의 말씀이 살아 있고 권능이 있어 양날 달린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骨髓)를 찔러 나누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의도를 분별하시는 분이시기 때문이니』

1) 앞 뒤로 날이 선 것은 = 영과 육에 미치는 능력 의미하고

2) 설교자와  청중이 함께  은혜받는 말씀이기도 합니다.

말씀을 증거하면 듣는 이에게 축복이요,
전하는 나에게도 축복이 된다는 뜻입니다.


2. 버가모 교회ㅡ 순교의 신앙으로 살았던 교회입니다.

(계 2:13) 『네가 내 이름을 굳게 붙잡고 안디바가 나의 신실한 순교자가 되어 너희 가운데서 곧 사탄이 거하는 곳에서 죽임을 당하던 그때에도 나를 믿는 믿음을 부인하지 아니하였도다.』

  버가모 교회에는 순교자 안디바가 있었습니다.
안디바는 그리스도의 충성된 증인으로서 순교를 했습니다.

전설에 의하면 그는 달구어진 놋(구리) 황소 솥에 넣어져서 타 죽었다고 합니다.
이런 무서운 환난 속에도 버가모 교인들은 신앙의 절개를
사수했다고 하였습니다.

(빌 2:30) 『그가 그리스도의 일을 위하여 죽기에 이르렀어도 자기 생명을 돌아보지 아니한 것은 나를 섬기는 너희의 일에 부족한 것을 채우려 함이었느니라.』

버가모교회는 순교의 역사를 지닌 교회였습니다,
우리도 이런 죽음을 당하지믄 않치만,
있는 힘을 다하여  주님 맡기신 교회를 잘 섬기는
산상교회 되시기를  축복합니다.


3. 버기모 교회는 점점 잘못된 신앙으로 빠지게 되었습니다.

(계 2:14) 『 네게 몇 가지 책망할 것이 있나니 이는 거기에 발람의 교리를 붙잡는 자들이 네게 있기 때문이로다. 』

0 발람 =
(벧후 2:15-16) 『[15] 이들이 바른 길을 저버리고 보솔의 아들 발람의 길을 따르며 길을 잃었도다. 그는 불의의 삯을 사랑하였으나 [16]  말 못하는 나귀가 사람의 음성으로 말하여 이 대언자의 미친 것을 막았느니라.』

 발람은 이스라엘을 배도케 한 선지자였다.
하나님의 선지자 중 한 사람이었던 발람은 모압 왕 발락의 뇌물에 마음이 끌려 이스라엘을 저주해 주고 싶었지만
하나님이 허락지 않으셨다.

버가모교회는 비록 순교자를 낸 교회였으나
지금은 돈을 받고 선지자로 발람처럼
물질주의 교회로 타락했습니다.

버가모의 뜻이 결혼이듯이 세상과 짝하였습니다.

@ 사람들은 왜 변할까요 ?
 
사랑하는 연인이나 부부가 싸울 때에 가장 많이 하는 말은 “당신 변했어!”이랍니다.
초기에 했던 행동과 말, 결혼할 때 했던 사랑의 언약들이
지켜지지 않고 있다고 느끼기 때문에 이런 말이 나옵니다.

그래서 결국 = 이혼 / 졸혼(요즘 유행) -별거생활.
저는 이렇게 말하고 싶습니다.
새혼 하십시오.
지금 부부가 새로운 마음으로 결혼하자는 듯입니다.
(여러분 , 좋은 말이 아닙니까 ?)

(잠 11:28) 『자기 재물을 신뢰하는 자는 넘어지려니와 의로운 자는 나뭇가지와 같아서 번성하리라.』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재물 때문에 믿음을 잃어버리는 버가모 교회가 되지않기를 기도합시다.


4. 버가모 교회에 주님께서 회개하고 이기는 하는 자에게
상을 주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계 2:16-17) 『 회개하라.. 이기는 자에게는 내가 감추어 둔 만나를 주어 먹게 하고 또 흰 돌을 주리니 이 돌에는 새 이름이 기록되어 있어 이 돌을 받는 자 외에는 그 이름을 아는 사람이 없느니라.』

## 313년 밀라노 칙령으로 기독교는 인정받습니다.
더 이상 핍박은 사라졌습니다.
그러나 황제와 교황의 지시에 따르는 타락한 교회가
되어갔습니다.

1) 신앙에서 이기는 자에게 만나를 주신다고 하셨습니다.
   이는 하나님이 공급하시는 은총입니다.

(요 6:58) 『이것은 하늘로부터 내려온 그 빵이니 이것은 너희 조상들이 먹고 죽은 만나와 같지 아니하여 이 빵을 먹는 자는 영원히 살리라,』

2) 이름이 세겨진 흰 돌

당시의 경기장에서 우승자에게 흰돌을 기념품으로 줬다고
합니다. 이것은 하나님이 역사하시는 인생 승리를 주신다는 뜻입니다. 

3) 돌에 대한 영적 의미는

(벧전 2:4) 『참으로 사람에게는 거부당하였으되 하나님께는 택하심을 받은 돌 곧 보배로운 산 돌이신 [주] 께 나아와』
= 돌은 예수님.


(마 7:24) 『그러므로 누구든지 나의 이 말을 듣고 행하는 자는 자기 집을 반석 위에 지은 지혜로운 사람과 같다 하리라.』   = 돌은 진리의 말씀.

@@@ 결 론 =

버가모교회는 좋은 교회였으나
우상의 도시에서 그들은 변질되었습니다.

우리의 이 시대도 그들 못지않게 타락한 사회를 접하고
살기 때문에,
말씀안에서 믿음을 굳게 지키는 신앙되시기를 축복합니다. 아멘 !

  찬 송 = 비바람이 앞길을(나는 가리라)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10348 예화 기회 file 2019.08.22 7 한별 목사
110347 예화 세상 멋있는 캐셔 file 2019.08.22 14 김민정 목사
110346 예화 좋은 우연과 나쁜 우연 file 2019.08.22 19 손석일 목사
110345 예화 힘내세요, 교사들 file 2019.08.22 8 홍융희 목사
110344 예화 두 개의 강 file 2019.08.22 19 한희철 목사
110343 설교 하나님을 바르게 섬기려면 2019.08.22 30 강승호목사
110342 설교 진정한 안식일과 주의 날 2019.08.21 17 강승호목사
110341 설교 거짓 증거 하지 말라 file 2019.08.21 13 강종수
110340 예화 100% 하나님이 옳습니다 2019.08.20 25 오연택 목사
110339 예화 위로합니다 file 2019.08.20 11 한별 목사
110338 예화 고통 앞에 자전거 타기 file 2019.08.20 22 김민정 목사
110337 예화 씨앗을 심듯이 file 2019.08.20 13 손석일 목사
110336 예화 환상 중에 만나는 하나님 file 2019.08.20 14 홍융희 목사
110335 예화 사랑해’의 반대말 file 2019.08.20 30 한희철 목사
110334 예화 고난이 발생한 진짜 이유 file 2019.08.20 19 오연택 목사
110333 예화 젊은 태극전사와 BTS file 2019.08.20 13 한별 총장
110332 설교 하나님이 너희 가운데 계시니 2019.08.19 31 강승호목사
110331 설교 11장 이하의 예언 두루마리 file 2019.08.18 7 강종수
110330 설교 주 너의 하나님께 경배하고 다만 그를 섬기라. 2019.08.18 15 궁극이
» 설교 흰돌에 세겨진 내이름 2019.08.17 43 빌립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524 Next
/ 552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