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1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갈릴리 마을과 그곳을 섬기는 모든 사람들과 그 가정들, 그곳을 방문하는 모든 사람들과 그 가정들, 갈릴리 마을의 모든 사역들(결혼 학교, 해와달 쪽지 발행 및 발송...)을 주님의 보혈로 덮어주셔서 어떤 악한 세력이나 훼방도 접근하지 못하게 지켜주소서. 성령으로 기름 부어주셔서 하나님의 온전하신 뜻에 순종하게 하시고 하나님이 거룩하심으로 충만하게 하셔서 하나님의 뜻대로 쓰임받는 도구되게 하소서.

hea-dal.com과 각 방들(마음 나누기, 나누고 싶은 마을, 중보 기도실, 엄청난 자료실, 대화방, 글방, 수다방)을 거쳐가는 모든 사람들(글을 올리는 사람들, 리플을 다는 사람들, 흔적없이 들여다보고만 가는 모든 사람들)을 주님의 보혈로 덮어주셔서 어떤 악한 세력이나 훼방도 접근하지 못하게 지켜주소서. 성령으로 기름 부어주셔서 하나님의 온전하신 뜻에 순종하게 하시고 하나님이 거룩하심으로 충만하게 하셔서 하나님의 뜻대로 쓰임받는 도구되게 하소서.

갈릴리 마을과 hea-dal.com을 훼방하는 모든 세력을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결박한다.
훼방이 없도록 주님께서 지켜주시고, 혹시 훼방이 있더라도 그로 인해 마음 상하는 사람들이 없도록 지켜주소서.
갈릴리 마을과 hea-dal.com이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는 변화산이 되게 하시고, 은혜가 더욱 넘치는 모리아산, 하나님만이 유일하신 하나님을 나타내는 곳 갈멜산이 되게 하소서.
영혼과 육신, 정신과 마음에 상처를 입고 지친 자들이 치유되어 비전과 사명을 회복하는 로뎀나무 그늘이 되게 하소서.
하나님과 씨름하는 얍복강 나루터가 되게 하시고, 살아계신 하나님을 만나는 벧엘, 하나님의 기적을 보는 요단강이 되게 하소서.
훼방하려는 마음으로 찾아오는 자들이 변화되어 하나님의 일군으로 거듭나는 다메섹이 되게 하소서.
성도들의 사랑의 교제가 항상 풍성하고 기도가 끊이지 않는 마가의 다락방이 되게 하소서.
그리하여 작은 불꽃이 되어 한국 교회와 한국 사회에 새로운 부흥과 변화의 불꽃을 일으키는 씨앗이 되기를 간절히 소원합니다.
갈릴리 마을과 hea-dal.com을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축복하오니 규모가 커지고, 사역이 커지고, 더 많은 사람들이 모일수록 은혜와 사랑과 능력과 역사만 갑절로 커지는 곳이 되게 하소서.

최근들어 최간사님의 가정의 여러 가지 일들과 hea-dal.com을 방문하는 반갑지 않은 손님들을 겪으면서 갈릴리 마을과 hea-dal.com을 위한 정기적인 중보 기도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워낙 많은 글들이 올라오니까 이 기도문도 금방 뒤페이지로 넘어가버리겠지요.
그래서 본부에 요청하는데 매주 월요일, 아니면 매달 2번(1, 15)정도 제가 올린 이 기도과 다른 분들에게 기도를 요청하셔서, 혹은 갈릴리 본부에서 생각하는 제목들을 올려주셨으면 합니다.
오직 우리의 하나된 기도만이 갈릴리 마을과 hea-dal.com을 지키는 힘이라고 고백합니다.
특별히 서두의 기도는 중보 기도 모임에서 '보호를 위한 기도'라고 배웠습니다.
각 가정과 사역에도 항상 이 기도를 적용하신다면 사탄의 모든 공격에서 우리를 지킬 수 있습니다.

짧은주소 : https://goo.gl/KTXfJ7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5880 예화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리나? file 2010.06.12 173 운영자
5879 예화 모든 위대한 성취에는 이유가 있습니다 file 2010.06.12 237 운영자
5878 예화 사람을 기르는 사람들 file 2010.06.12 243 운영자
5877 예화 다른 사람의 허물을 관용함에 대하여 file 2010.06.12 557 운영자
5876 예화 천주교는 이단인가! 아니면 이교인가! file 2010.06.12 693 운영자
5875 예화 "Five star Motel" file 2010.06.12 310 운영자
5874 예화 때 묻은 복음들로 요기하는 사람들...-_- file 2010.06.12 251 운영자
5873 예화 해마다 추석이면... file 2010.06.12 513 운영자
5872 예화 예배당을 성전이라고 부르는 것에 대하여.......... file 2010.06.12 475 운영자
5871 예화 치유자로 살면서 file 2010.06.12 235 운영자
5870 예화 엽기적인 싸움-퍼온글 (추석 선물입니다.) file 2010.06.12 280 운영자
5869 예화 행복한 명절 보내시길........*^^ file 2010.06.12 177 운영자
» 예화 갈릴리 마을과 hea-dal.com을 위한 기도 file 2010.06.12 519 운영자
5867 예화 저도 글 써도 되는 공간이져...ㅡ.ㅡ file 2010.06.12 256 운영자
5866 예화 ******* 사랑이란? file 2010.06.12 220 운영자
5865 예화 약함을 자랑하는 사람들 file 2010.06.12 1015 운영자
5864 예화 막다른 자리에서 만나는 그 분 file 2010.06.12 233 운영자
5863 예화 마음은 벌써 고향에 file 2010.06.12 208 운영자
5862 예화 사랑이 곧 능력 file 2010.06.12 175 운영자
5861 예화 어느 일본 신사를 생각하며--- file 2010.06.12 288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5208 5209 5210 5211 5212 5213 5214 5215 5216 5217 ... 5506 Next
/ 550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