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0.06.12 18:11

예수님의 마음을 품으세요...

조회 수 2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여러분의 눈밖에 난 사람이 꼭 하나님 눈밖에 난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여러분이 싫어하는 그를 하나님께서는 더 좋아하고 계시는 지도 모릅니다.
여러분이 미워하고 천대하는 그 사람이 하나님에게는 귀할 수도 있습니다.

사울 왕이 미워하던 다윗을 하나님께서는 얼마나 사랑하셨습니까?
형들이 시기하여 애굽에 팔려 간 요셉이나, 가인에게 맞아 죽은 아벨이나,
에서의 살기를 피해 도망한 야곱이나 다 하나님께서 심히 사랑하신 사람들입니다.
세상에서 미움과 천대와 박해를 받은 제자들을 예수님은 얼마나 사랑하셨던가!

왜 여러분의 원수를 하나님의 원수로 오해합니까?
왜 여러분이 좋아하는 것을 하나님께서 좋아하시는 것이라고 착각하십니까?
그것은 여러분의 마음과 하나님의 마음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여러분 속에 예수님의 마음, 곧 하나님의 마음을 가질 때,
여러분 속에 그 마음이 생길 때 우리는 피차 한층 더 귀해 보일 것입니다(빌 2:1∼5).  

짧은주소 : https://goo.gl/5noQeY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7758 예화 성경적 상담 공부 7 - 질투와 그 결과에 대하여 file 2010.06.12 358 운영자
7757 예화 어등골 이야기 24 - 3퍼센트의 기적 file 2010.06.12 177 운영자
7756 예화 나는 청년이 좋습니다. file 2010.06.12 237 운영자
7755 예화 돌아가신 아버지 생각이 자꾸 납니다. file 2010.06.12 481 운영자
7754 예화 찔레꽃이 나를 그쪽으로 기울게 한다 file 2010.06.12 227 운영자
7753 예화 사랑하는 내 나라에서 (판다님을 위하여....) file 2010.06.12 193 운영자
7752 예화 오 늘 file 2010.06.12 566 운영자
7751 예화 임종을 앞둔 회개 file 2010.06.12 282 운영자
7750 예화 <나의 진리실험이야기> 은혜와 자원함의 원리(김정수목사님의 장인어른 최영범장로님을 뵈옵고.....) file 2010.06.12 595 운영자
7749 예화 <나의 진리실험이야기> 사람이 세상을 잘 산다는 것은(궁산교회, ‘활뫼지기’님을 만나고....)? file 2010.06.12 335 운영자
7748 예화 20년 전 옛 기억 하나 file 2010.06.12 231 운영자
7747 예화 낮해밤달 카페 운영진입니다... file 2010.06.12 844 운영자
7746 예화 목만아픈 하루-김철안 file 2010.06.12 401 운영자
7745 예화 산다는 것은-이동진 file 2010.06.12 197 운영자
7744 예화 삼월 file 2010.06.12 212 운영자
7743 예화 나의 아버지 손양원(뮤지컬) file 2010.06.12 341 운영자
7742 예화 하나님의 사랑 file 2010.06.12 227 운영자
» 예화 예수님의 마음을 품으세요... file 2010.06.12 236 운영자
7740 예화 대구 지하철 참사 추모시 file 2010.06.12 334 운영자
7739 예화 떡.. 그리고 김초밥.. file 2010.06.12 397 운영자
Board Pagination Prev 1 ... 5066 5067 5068 5069 5070 5071 5072 5073 5074 5075 ... 5458 Next
/ 545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