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칼럼

청년들이 교회 떠나는 6가지 이유

by 그대사랑 posted May 04,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청년들이 교회 떠나는 6가지 이유 : “과잉보호가 싫어요”

지루함, 비과학적, 性에 대한 가르침, 배타성 등에 불만 


15세 이상의 젊은 기독교인 중 4명의 3명 꼴이 교회를 떠나고 있는 것이 작금 미국의 현실이다. 왜일까? 최근 교회 전문 리서치 기관인 바나 그룹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유는 크게 6가지로 나뉜다. 최근 바나 그룹은 청소년, 청년, 청소년 담당 목회자, 담임 목회자, 부모들을 대상으로 인터뷰한 결과를 분석 발표했다.

조사결과 밝혀진 첫째 이유는 교회가 “과잉보호적 태도”를 취한다는 것이다. 18세에서 29세 사이의 청년들을 인터뷰한 결과 응답자의 25%가 “기독교인들은 교회 밖에서 일어나는 일은 모두 나쁜 것인 듯 과민반응을 보인다”고 했다. 22%는 교회가 현실세계의 문제를 무시하고, 영화나 음악, 비디오 게임 등의 부정적 영향에 지나친 염려를 보인다고 답했다.

두번째로 대부분의 청년들은 경험적 신앙이 얕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3분의 1 가량이 “교회는 지루하다”고 답했다. 청소년 시절에 교회를 출석했던 응답자 중 20%가 하나님을 경험하는 것이 교회 생활에서 빠져 있었다고 답했다.

청년들은 세번째로 교회가 과학에 반대하는 태도를 취하는 것이 싫다고 답했다. 청년 중 3분의 1 이상이 “기독교인들은 모든 답을 알고 있는 양 행동한다”고 답했으며 4분의 1은 “기독교는 비과학적”이라고 답했다.

네번째로 교회가 성(性)에 대해 너무 간단하거나 혹은 너무 판단적인 태도를 취한다고 답했다. 청년, 청소년 기독교인들 중 17%가 “자신들이 실수했는데 교회에서 판단받는 느낌이 있었다”고 답했다. 천주교를 믿는 청년 가운데에는 5명 중 2명 꼴로 “교회에서 출산 제한이나 성에 대한 가르침이 시대에 뒤떨어져 있다”고 답했다.

청년들이 교회를 떠나는 다섯번째 이유는 많은 청년들이 기독교의 배타성에 대해 고민한다는 것이다. 청년, 청소년 기독교인의 29%가 “교회는 타종교의 신념 자체에 두려움을 갖고 있다”고 했으며, 어떤 경우는 친구들과 자신의 신앙 사이에 어쩔 수 없는 선택을 해야 하는 느낌도 받았다고 답했다.

마지막 이유는 “의심하는 사람들에 대해 교회의 반기지 않는 태도”를 꼽았다. 청년 중 3분 1이상이 가장 고민하는 문제를 교회에서 물어볼 수 없을 것 같다고 답했고, 23%가 자신들의 신앙에 대해 “상당한 지적인 의구심”을 가지고 있다고 응답했다.

바나 그룹 데이빗 키나맨 회장은 이번 조사결과와 관련 출판한 책 ‘당신은 나를 잃었다: 왜 청년들이 교회를 떠나고 교회를 다시 생각하게 되나?( You Lost Me: Why Young Christians are Leaving Church and Rethinking Church)’에서 “아마도 이런 이유 중 하나는 교회가 전통적인 청년상에 머물러 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바나그룹도 “이같은 조사결과는 현 시대 청년들이 최근 30여년 간 변화된 사회적 영적 기술적 변화에 크게 영향을 받고 있다는 결과”라고 분석했다.

키나맨 회장은 “통계자료에 지나친 영향을 받아 젊은 세대로 교회의 초점을 옮기는 대변화를 시도하기보다, ‘다세대 관계’를 쌓으려는 노력과 지속적인 환경의 변화를 시도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크리스천투데이 워싱턴=권나라 기자 [email protected]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화제의 글 8월 19일 도전과제 입니다. 26 newfile 운영자 2017.08.19 58
화제의 글 경험치 시스템 도입안내 17 updatefile 운영자 2017.08.17 63
61304 예화 찾지 않는 현대인들 file 그대사랑 2013.05.05 229
61303 칼럼 성령의 사랑 file 그대사랑 2013.05.04 2315
61302 칼럼 베다니의 잔치 file 그대사랑 2013.05.04 1847
61301 칼럼 탈북자 강제송환 중지하라 file 그대사랑 2013.05.04 1456
61300 칼럼 아이패드, 갤럭시탭의 교회활용 방법 file 그대사랑 2013.05.04 1893
61299 칼럼 선교 3.0 시대를 열어야 한다 file 그대사랑 2013.05.04 1583
61298 칼럼 인왕산을 걸으며 file 그대사랑 2013.05.04 1540
61297 칼럼 깊은 침묵 file 그대사랑 2013.05.04 1712
61296 칼럼 '전략적 민첩성'이 요구되는 중국선교 file 그대사랑 2013.05.04 1542
» 칼럼 청년들이 교회 떠나는 6가지 이유 file 그대사랑 2013.05.04 2219
61294 칼럼 행복한 관계 맺기의 비밀 file 그대사랑 2013.05.04 1973
61293 칼럼 나도 당신을 위해 기적을 만들겠습니다 file 그대사랑 2013.05.04 1713
61292 칼럼 “통영의 딸” 구출 촛불집회에 참석합시다 file 그대사랑 2013.05.04 1562
61291 칼럼 아담과 하와, 그리고 우리 file 그대사랑 2013.05.04 1760
61290 칼럼 역사교과서의 종교 집필기준은 공정해야 한다 file 그대사랑 2013.05.04 1407
61289 칼럼 전능한 성령의 능력 file 그대사랑 2013.05.04 1537
61288 칼럼 [신앙과 건강] 창조주의 뜻을 따르는 생활이 건강 유지 file 그대사랑 2013.05.04 1630
61287 칼럼 [건강칼럼] 암을 치유하는 체력의 종류 file 그대사랑 2013.05.04 1790
61286 칼럼 신장에 간까지 내 놓은 사람 file 그대사랑 2013.05.04 1532
61285 칼럼 장효조와 최동원, 이들은 왜 일찍 생을 마감했을까 file 그대사랑 2013.05.04 1749
Board Pagination Prev 1 ... 2185 2186 2187 2188 2189 2190 2191 2192 2193 2194 ... 5255 Next
/ 5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