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자식의 죽음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by 나우웬 posted Nov 05,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Extra Form
재생하기

자식의 죽음


많은 부모들이 어린 자식의 죽음이라는 고통을 겪는다.

아이들은 태어나면서 죽기도 하고 어린 나이에 죽기도 한다.

자식을 여의는 것보다 더 큰 괴로움은 아마 없을 것이다.

아이가 아름답고 건강하게 자라서 의젓한 어른이 되는 것을 보고 싶은

부모의 간절한 마음이 여지없이 꺾이기 때문이다.

가장 큰 위험은 아이의 죽음이 부모한테서 삶의 의욕을 앗아갈 수 있다는 점이다.

그러므로 부모에게는, 아무리 짧게 살다가 갔어도

아이가 자기네 인생을 좀더 깊고 풍요롭게 만들어주려고

하느님이 보내신 선물이었음을 믿는 강한 신앙이 필요하다.

부모가 그런 믿음의 도약을 할 수 있을 때,

아이의 짧은 생애는 기대를 훨씬 뛰어넘는 열매로 바뀔 수 있다. (8. 24)

짧은주소 : https://goo.gl/HWU9cb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5194 예화 봄의 품에서 file 2016.11.08 8 이주연 목사
105193 예화 지적 인격적 성숙을 위한 자세 file 2016.11.08 14 이주연 목사
105192 예화 소파에서의 공상 file 2016.11.08 12 이주연 목사
105191 예화 당신은 승자입니까 file 2016.11.07 21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105190 예화 기도의 경쟁자 file 2016.11.07 23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105189 예화 새로움을 향한 영적 도전 file 2016.11.07 28 이일성 군산 풍원교회 목사
105188 예화 스탕달 신드롬 file 2016.11.07 21 정학진 포천 일동감리교회 목사
105187 예화 보고 싶은 것 너머를 보는 기적 file 2016.11.07 30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105186 예화 소명으로 일하는 힘 file 2016.11.07 17 이인선 열림교회 목사
105185 예화 어머니 file 2016.11.07 9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105184 예화 하나님의 것, 내 것 file 2016.11.07 39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105183 설교 증인의 준비 file 2016.11.06 33 강종수
105182 설교 요셉과 정혼하고 동거하기 전에 성령으로 잉태된 것이 나타났더니. file 2016.11.06 34 궁극이
105181 설교 다윗과 족보에 기록 안 된 왕들의 신앙. file 2016.11.06 45 궁극이
» 예화 자식의 죽음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file 2016.11.05 27 나우웬
105179 예화 젊은 죽음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file 2016.11.05 19 나우웬
105178 예화 인생의 통로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file 2016.11.05 21 나우웬
105177 예화 죽음의 가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file 2016.11.05 39 나우웬
105176 예화 가난한 이들의 보물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file 2016.11.05 19 나우웬
105175 예화 가난한 사람들의 하느님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file 2016.11.05 26 나우웬
Board Pagination Prev 1 ...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 5365 Next
/ 5365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