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다음세대 사역

by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posted Jan 09, 2017 Views 17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Extra Form

201608291846_23110923611948_1.jpg

언제부턴가 ‘다음세대’는 교회에서 ‘주일학교’를 대변하는 단어가 되었습니다. 다음세대 사역을 한다고 하면 주일학교 프로그램을 개선하고 청소년부를 위한 집회를 운영하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현재 주일학교는 반토막이 났고 청소년 복음화율은 4% 미만입니다. 주일학교 프로그램을 아무리 개선하고, 청소년 집회를 참신하게 기획한다고 하지만 그 관심과 시각은 교회 안에 들어온 다음세대를 향해 있는 것을 부인할 수 없습니다.
예수님은 복음의 성격을 백 마리 양이 있는 주인이 울타리 안의 양 아흔 아홉 마리를 두고 길 잃은 양 한 마리를 찾는 것에 비유하셨고, 하늘에서는 의인 아흔 아홉 명보다 죄인 한 사람이 회개한 것을 더 기뻐한다 하셨습니다. 한국교회 상황을 비유하면 울타리 바깥의 양 아흔 마리를 두고 울타리 안에 있는 열 마리에게만 집중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걸 먹이고, 새로운 운동을 시키지만 그중 다섯 마리도 곧 울타리를 넘어갑니다. 
이제 교회는 다음세대에 대한 개념을 바꿔야 합니다. 교회 안의 아이들만 ‘우리의 다음세대’가 아니라 그 아이들과 함께 동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아이들이 ‘우리의 다음세대’입니다. 교회 밖 아이들에게도 십자가 복음은 필요합니다. 그들에게 시선을 돌리고, 이해하려 하고, 찾아가서 살아있는 복음을 전하는 것이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다음세대 사역’일 것입니다.  
<글=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삽화=이영은 기자> 

<겨자씨/국민일보>

짧은주소 : https://goo.gl/fU2V29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5587 예화 받지 않으면 되돌아 가겠지요 뭇 사람들로부터 존경을 받던 성자가 하루는 길거리에서 이상한 사람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그 사람은 성자를 만나자마자 다짜고짜로 온갖 욕설과 비난을 퍼붓기... file 2017.01.10 15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105586 예화 다르게 보이는 세상 이 그림에서 뭐가 보입니까. 고개를 돌린 여인이 보인다는 분도 있고, 고개를 숙인 노파가 보인다는 분도 있습니다. 처음에는 하나만 보였지만 설명을 듣고 자세... file 2017.01.10 26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105585 예화 아름다운 세상 한 농부가 무더운 여름 일손을 잠시 멈추고 나무 그늘에 누워 쉼을 청했습니다. 그런데 문득 세상이 참 불공평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약하고 여린 호박이나 ... file 2017.01.10 13 백영기 청주 쌍샘자연교회 목사
105584 예화 자족하는 마음 탈무드에 나오는 ‘포도밭 여우’ 이야기입니다. 배고픈 여우가 포도원에 들어가려고 얼쩡거렸지만 가시로 세운 담장 틈이 너무 좁아 들어갈 수 없었습니다. 여우... file 2017.01.10 15 정학진 포천 일동감리교회 목사
105583 예화 하나님을 아는 사람 ‘알고 있다(know)’와 ‘사고하다(think)’는 다릅니다. 또한 박식(博識)과 지성(知性)은 같지 않습니다. 마찬가지로 ‘하나님에 대해’ 아는 사람과 ‘하나님을’ 아는... file 2017.01.10 16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105582 예화 가을에 떠나는 여행 가을이 되면 왠지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집니다. 어거스틴은 여행의 유익을 이렇게 표현합니다. “세계는 한 권의 책이며 여행하는 사람은 그 책의 한 페이지를 읽... file 2017.01.10 7 김석년 서울 서초성결교회 목사
105581 예화 비참하게 되는 방법 미국의 어느 신문에 하루는 ‘비참하게 되는 방법’이라는 제목의 기사가 실렸습니다.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당신이 비참하기 원한다면, 당신 자신에 대해서만... file 2017.01.09 11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 예화 다음세대 사역 언제부턴가 ‘다음세대’는 교회에서 ‘주일학교’를 대변하는 단어가 되었습니다. 다음세대 사역을 한다고 하면 주일학교 프로그램을 개선하고 청소년부를 위한 집... file 2017.01.09 17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105579 설교 버가모 교회 동영상 설교   성경 : 계2:12-17 제목 : 버가모 교회   계2:12-17 ‘12. 버가모 교회의 사자에게 편지하라 좌우에 날선 검을 가지신 이가 이르시되 13. 네가 어디... file 2017.01.09 41 강종수
105578 설교 네 오른 뺨을 치거든 왼뼘도 돌려대며. file 2017.01.08 26 궁극이
105577 설교 만일 내 오른 눈이 실족케 하거든 빼어 내버리라. file 2017.01.08 57 궁극이
105576 예화 꿈을 키우자 file 2017.01.07 24 한태완 목사
105575 예화 망신 부르는 3가지 함정 file 2017.01.07 28 김순권 목사
105574 예화 땀만이 비만 해결 file 2017.01.07 19 이상룡
105573 예화 가정은 무엇인가? file 2017.01.07 26 한태완 목사
105572 예화 입술의 문을 지키자 file 2017.01.07 30 최용우
105571 예화 노력 file 2017.01.07 39 한태완
105570 예화 즉시 출발하라 file 2017.01.07 44 한태완 목사
105569 설교 사랑의 빛이 되자 file 2017.01.07 35 빌립
105568 설교 복 있는 사람 file 2017.01.06 70 강승호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5345 Next
/ 5345

공지사항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