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8.04.11 21:35

두 가지 광복

조회 수 2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두 가지 광복
 
한 지역에서 부흥에 관련된 목회자 세미나가 있었습니다.
오전 일정이 끝나고 식사시간에 여러 목회자들이 모여서 얘기를 나누고 있었는데, 목사님들은 현대인들의 영성에 대한 불만을 토로 했습니다.
“요새 성도들은 교회 다닌다고 해도 도덕적으로 살지는 않습니다. 주일날은 아멘으로 말씀을 받고 나가서 하는 일을 보면 세상 사람들과 다를 바가 없어요.”
“맞아요. 게다가 물질과 축복에 대한 욕구가 너무 높아요. 교회를 말씀을 들으러 오는 건지 복을 빌러 오는 건지 헷갈릴 때가 많습니다.”
이런 저런 이야기들이 나왔지만, 대부분은 이런 이유들로 인해서 성도수가 줄고 있다는 것이 불만의 원인이었습니다. 그런데 조용히 듣고 있던 한 목사님이 다른 의견을 말했습니다.
“저런, 다들 성도수가 줄어서 고생이 많으시겠습니다. 그런데 저는 오히려 성도수가 점점 줄었으면 합니다.”
다른 목사님들은 대화를 멈추고 그 이유를 물었습니다.
“아, 참고로 저는 교도소에서 사역하고 있는 목사입니다.”
하나님은 진실로 모든 인류가 구원을 받아 영혼의 해방을 누리기를 바라십니다. 나라를 위해 헌신한 많은 위인과 열사들로 조국이 광복을 맞았던 것처럼 하나님 나라의 광복을 위해 더욱 열심히 헌신하십시오. 반드시 창대하게 될 것입니다.
주님! 복을 받기 위해 애쓰기에 앞서 주님의 뜻을 이루게 하소서!
사람의 영혼을 해방시킬 유일한 방법이 복음임을 기억하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짧은주소 : https://goo.gl/srs3ie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7838 설교 하나님을 아는 지식 2018.04.12 79 이한규 목사
107837 설교 교회사랑 10계명 2018.04.12 116 이한규 목사
107836 설교 이한규 목사 2018.04.12 54 이한규 목사
107835 설교 반석위에 세운 집 2018.04.12 132 kky****
107834 칼럼 [역경의 열매] 이영호 <5> 합심 기도로 귀신 들린 여자 정신 돌아오게 해 2018.04.12 38 운영자
107833 설교 [가정예배 365-4월 12일] 삶의 기준 2018.04.12 73 운영자
107832 설교 [가정예배 365-4월 12일] 삶의 기준 2018.04.12 31 운영자
107831 예화 지금 주님이 보신다면 2018.04.11 66 김장환 목사
107830 예화 공감대의 중요성 2018.04.11 71 김장환 목사
107829 예화 신앙과 행복 2018.04.11 41 김장환 목사
107828 예화 배움의 기본 자세 2018.04.11 61 김장환 목사
107827 예화 나를 성장시키는 과거 2018.04.11 59 김장환 목사
107826 예화 도전의 가치 2018.04.11 61 김장환 목사
» 예화 두 가지 광복 2018.04.11 29 김장환 목사
107824 예화 역사와 확률 2018.04.11 71 김장환 목사
107823 설교 깨닫게 하시는 부활 2018.04.11 37 강승호목사
107822 설교 분당우리교회 주일설교 이찬수 목사 | 반성하며 회복해야 할 것들 | 2018-04-08 고화질 2018.04.11 85 분당우리교회
107821 칼럼 [역경의 열매] 이영호 <4> 신학교 중단 고민할 때 일깨워준 아버지의 편지 2018.04.11 34 운영자
107820 설교 [가정예배 365-4월 11일] ‘예수의 사람’ 요안나 2018.04.11 29 운영자
107819 설교 기독교는 사랑실천의 종교 2018.04.10 44 빛의 사자
Board Pagination Prev 1 ... 91 92 93 94 95 96 97 98 99 100 ... 5487 Next
/ 548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