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웃는 얼굴

by 이주연 목사 posted May 10,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재생하기

4749_1480479425_1.jpg

웃는 얼굴


중국의 격언이다.
웃는 얼굴을 갖지 않은 자는
가게를 열지 말지니라.


밑천은 하나도 들지 않지만 소득은 큰 것
주어도 줄지 않고 받는 사람은 풍성해지는 것
아무리 부자라도 이것 없이는 못 살고
아무리 가난한 사람도 이것만 있으면 풍성할 수 있는 것


가정에는 행복을
사업에는 호의를 가져다주고
우정의 구름다리이기도 한 것


돈을 주고 살 수도
강요할 수도
빌릴 수도
훔칠 수도 없는 것
-카네기

<산마루서신 http://www.sanletter.net>

짧은주소 : https://goo.gl/GJbXtF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8040 설교 예수님의 중보기도 2018.05.11 19 강승호목사
108039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5> 기독교인 숙청 피해 北 떠나 아버지 계시는 서울로 8·15는 미완의 해방이었다. 전쟁에 졌어도 독일처럼 두 동강 나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 일본 군벌은 조선 반도를 소련과 미국이 갈라먹도록 공작했다. 나라는 망... 2018.05.11 9 운영자
108038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1일] 사랑할 수 있음이 곧 은혜다 찬송 : ‘나는 갈 길 모르니’ 375장(통 421)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2장 7∼10절 말씀 : 오늘 본문은 동방 사람들 중에서 가장 훌륭한 자(욥 1:3)였던 ... 2018.05.11 10 운영자
108037 예화 진정한 사랑이었다면 진정한 사랑이었다면 한 해가 저무는 지금 한 해가 헛되었는지요? 세상이 너무 황망했었는지요? 너무 많은 상처를 받았는지요? 그렇다고 사랑을 포기하지는 마십... 2018.05.10 11 이주연 목사
108036 예화 살고 죽은 일이 별 것 아니고 살고 죽은 일이 별 것 아니고 살고 죽은 일이 별 것 아니요, 예수 따르는 일이 큰 일입니다. 이를 알기 전의 인생은 늘 제자리 일뿐 &lt;이주연&gt; &lt;산마루서신 http:... 2018.05.10 13 이주연 목사
108035 예화 진정한 기쁨과 자유 진정한 기쁨과 자유 삶의 진정한 기쁨이 없는 것은 진정한 회개가 없기 때문이고 삶의 진정한 자유가 없는 것은 참된 겸손에 이르지 못하였기 때문입니다. &lt;이주... 2018.05.10 14 이주연 목사
108034 예화 웃음 꽃을 웃음을 잃지 마십시오. 웃음을 잃는 순간부터 인생의 배가 기울기 시작합니다. 그러나 다시 미소를 찾는 순간 배는 다시 중심을 찾기 시작합니다. 마음의 그 중... 2018.05.10 8 이주연 목사
108033 예화 죄악을 지으면서도 죄악을 지으면서도 어리석은 이는 죄악을 지으면서도 멈추어 서지 아니하나 지혜로운 이는 선을 행하면서도 멈추어 자신을 돌아다 봅니다. 어리석은 이는 죄악의... 2018.05.10 10 이주연 목사
» 예화 웃는 얼굴 웃는 얼굴 중국의 격언이다. 웃는 얼굴을 갖지 않은 자는 가게를 열지 말지니라. 밑천은 하나도 들지 않지만 소득은 큰 것 주어도 줄지 않고 받는 사람은 풍성해... 2018.05.10 11 이주연 목사
108031 예화 살았다고 다 산 것인가 살았다고 다 산 것인가? 제 몸 가죽 주머니 속의 욕망을 따라 물질로 사느냐 아니면 하늘의 뜻을 따라 용기로 사느냐에 의해 살았으면서도 죽은 자가 있고 죽어... 2018.05.10 12 이주연 목사
108030 예화 교회는 거룩하고 선한 양심 세력이 되는 것 교회는 거룩하고 선한 양심 세력이 되는 것 마틴 루터 킹 목사님은 말합니다. &quot;교회가 할 일은 국가의 종교 행사를 담당하는 것(목사)이 아니라, 국가의 양심이 ... 2018.05.10 5 이주연 목사
108029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4> 주일 출근 강요한 日 교장에 “결근계 내겠다” 나는 육십갑자의 첫해인 갑자(甲子)년 동짓날에 태어났다. 갑자생(1924년)들의 운명은 참으로 기구한 데가 있다. 갑자년은 일본 관동 대지진이 일어난 다음 해다... 2018.05.10 9 운영자
108028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0일] 신비로운 주님의 사랑이 인생을 감싸줍니다 찬송 : ‘내 주를 가까이 하게 함은’ 338장(통 364)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1장 12절, 2장 6절 말씀 : 욥기는 그의 울타리(보호장치)가 차례로 시험대 ... 2018.05.10 8 운영자
108027 설교 분당우리교회 주일설교 이찬수 목사 | 무엇을 전수해줄 것인가 | 2018-05-06 고화질 2018.05.09 23 분당우리교회
108026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3> 믿음·인품·열정의 윤치병 목사에 큰 감명 나는 항상 내 삶의 근원을 생각하곤 한다. 그때마다 떠오르는 이름들이 있다. 모두 아버지의 생애에 영향을 주거나 영향을 받은 사람들이다. 이분들은 모두 한국... 2018.05.09 8 운영자
108025 설교 [가정예배 365-5월 9일] 피할 수 없는 일 찬송 : ‘시험 받을 때에’ 343장(통 443)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2장 1∼5절 말씀 : 사탄이 하나님 앞에 다시 섰습니다. 그는 자신의 말(욥 1:11)이 완... 2018.05.09 19 운영자
108024 설교 [가정예배 365-5월 9일] 피할 수 없는 일 찬송 : ‘시험 받을 때에’ 343장(통 443)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욥기 2장 1∼5절 말씀 : 사탄이 하나님 앞에 다시 섰습니다. 그는 자신의 말(욥 1:11)이 완... 2018.05.09 11 운영자
108023 설교 참된 부요 2018.05.08 33 이한규 목사
108022 설교 심판은 하나님께 맡기라 2018.05.08 15 이한규 목사
108021 설교 회복의 은혜를 입는 길 2018.05.08 33 이한규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 5434 Next
/ 5434


기독교 멀티미디어 전문사역자 커뮤니티 admin@godpeople.or.kr Copyright © Since 2001~Now godpeople.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