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9.08.13 20:38

한 푼도 안 들어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Extra Form

201906120003_23110924082908_1.jpg

[겨자씨] 한 푼도 안 들어


여러 해 전 독일에서 목회할 때의 일입니다. 신학 공부를 같이한 친구 목사가 목회를 하고 있는 이탈리아 로마를 찾아 말씀을 나눈 일이 있었습니다. 성악을 공부한 교우들이 많아 찬양이 기억에 남을 만큼 은혜로운 교회였습니다. 예배를 마치고 식사를 하기 위해 식당을 찾았을 때 나무 아래 차를 세워둔 친구가 재미난 이야기를 들려줬습니다. 로마에는 참새가 얼마나 많은지 나무 아래 차를 잘못 세워두면 자기 차를 못 찾을 때가 있다고 했습니다. 무슨 이야긴가 싶었는데, 잠깐 사이에 검정색 자동차 색깔을 흰색으로 바꿀 만큼 참새가 똥을 쌀 수도 있다는 것이었습니다. 참새가 아무리 많아도 그렇지 과장이 지나친 것 아닐까 생각하고 있을 때 친구가 물었습니다. 로마에서 참새를 위해 세운 1년 예산이 얼마나 되는지 아느냐고 말이지요.

세상에, 참새를 위해 예산을 세웠다니 로마가 참으로 별난 도시다 싶었을 뿐, 예산 규모는 도무지 짐작이 되질 않았습니다. 대답을 못하자 친구가 답했는데, 그 말이 걸작이었습니다. 한 푼도 세우지 않는다고 했으니까요. 예산 한 푼 세우지 않아도 하나님이 먹이고 입히시는 참새들, 우리 또한 그 은총 안에서 사는 것이었습니다.

한희철 목사(정릉감리교회)
<겨자씨/국민일보>

짧은주소 : Forbidden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10321 설교 믿음으로 기근을 이겨내라 2019.08.15 26 이한규 목사
110320 설교 이한규 목사 2019.08.15 11 이한규 목사
110319 설교 이는 사람의 마음의 계획하는 바가 어려서부터 악함이라. 2019.08.14 26 궁극이
110318 설교 도적질 하지 말라 file 2019.08.14 14 강종수
110317 예화 좋은글모음 410가지 2019.08.14 33 김용호
110316 예화 감사하기 어려운 것 file 2019.08.13 21 김민정 목사
110315 예화 엘리베이터와 소통 file 2019.08.13 20 손석일 목사
110314 예화 소유 욕구에서 닮아감의 욕구로 file 2019.08.13 17 홍융희 목사
» 예화 한 푼도 안 들어 [겨자씨] 한 푼도 안 들어여러 해 전 독일에서 목회할 때의 일입니다. 신학 공부를 같이한 친구 목사가 목회를 하고 있는 이탈리아 로마를 찾아 말씀을 나눈 일이... file 2019.08.13 10 한희철 목사
110312 예화 좋은 사람, 좋은 교회 file 2019.08.13 27 오연택 목사
110311 예화 미리 알고 막아주신다 file 2019.08.13 12 한별 총장
110310 예화 그리스도의 대사 file 2019.08.13 5 손석일 목사
110309 설교 5-6쩨 나팔재앙 file 2019.08.11 13 강종수
110308 설교 네가 만일 내게 절하면 다 네 것이 되리라.(2) 2019.08.11 15 궁극이
110307 설교 네가 만일 내게 절하면 다 네 것이 되리라.(1) 2019.08.11 21 궁극이
110306 설교 죽도록 충성하라 ! 2019.08.10 26 빌립
110305 설교 비전의 불씨를 살리라 2019.08.09 38 이한규 목사
110304 설교 심판보다 앞서는 은혜 2019.08.09 25 이한규 목사
110303 설교 말씀을 받들고 받으라 2019.08.09 15 이한규 목사
110302 설교 후회함이 없이 살라 2019.08.09 27 이한규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19 Next
/ 551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