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화
2018.05.11 23:42

예수님보다 귀한 것

조회 수 3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예수님보다 귀한 것


가수의 꿈을 가진 조지 쉐아라는 남자가 있었습니다.
제대로 된 교육도 받지 못하고 형편도 어려워 보험회사에서 판매원을 하며 살아야 했지만 그래도 희망을 가지고 연습을 게을리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다 우연한 기회에 NBC 라디오의 공개방송에서 노래를 부를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었는데 조지의 멋진 목소리는 방송을 듣는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방송이 끝난 후 유명한 기획사에서도 찾아와 계약을 제안했습니다. 그러나 기도를 하면 할수록 가수로 성공하는 것이 자신의 사명이 아니라는 확신이 들었고, 찬양을 통해 전도를 하는 것이 자신에게는 더 기쁨이 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후 조지는 가수 데뷔를 포기하고 대신 자신의 고백이 된 찬양 “주 예수 보다도 귀한 것은 없네” 를 녹음했는데 그는 빌리 그래함 목사님의 전도단에 들어가 평생 동안 세계를 돌아다니며 전도 사역에 힘썼고 한국에도 다녀갔습니다.
극동방송에서도 이 분의 찬양이 자주 방송 됩니다.(nabook-1@hanmail.net 으로 이메일 주소를 보내주는 분에게는 이 분의 찬양 5곡을 이메일로 보내드리겠습니다.) 전도대회에서 그가 찬양을 할 때면 언제나 사람들의 박수갈채가 쏟아졌는데, 그럴 때마다 조지는 말했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그러나 여러분의 커다란 박수와도 예수님을 바꾸지는 않겠습니다.”
세상의 어떤 것이라도 예수님보다 귀할 수는 없습니다. 세상의 유혹이 찾아올 때마다 이 단순한 진리를 잊지 마십시오. 반드시 창대하게 될 것입니다.
주님! 귀한 은혜를 귀하게 여길 줄 아는 심령을 주소서!
세상의 가치와 하나님의 가치 사이에 분명한 기준을 세우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짧은주소 : https://goo.gl/U9mwqd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글쓴이
108046 설교 Private video 2018.05.13 5 분당우리교회
108045 설교 심판의 기준 2018.05.13 50 강종수
108044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3일] 애통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2018.05.12 22 운영자
108043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3일] 애통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2018.05.12 14 운영자
108042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3일] 애통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2018.05.12 11 운영자
108041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2일] 거친 환경에서 오히려 굳건한 믿음이 드러난다 2018.05.12 13 운영자
108040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2일] 거친 환경에서 오히려 굳건한 믿음이 드러난다 2018.05.12 11 운영자
108039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2일] 거친 환경에서 오히려 굳건한 믿음이 드러난다 2018.05.12 8 운영자
108038 예화 사랑의 모습 2018.05.11 20 김장환 목사
108037 예화 높은 목표를 설정하라 2018.05.11 31 김장환 목사
108036 예화 유리천장을 깨는 생각 2018.05.11 30 김장환 목사
108035 예화 불의한 세상 2018.05.11 22 김장환 목사
108034 예화 창조주 하나님 2018.05.11 24 김장환 목사
108033 예화 겸손과 은혜 2018.05.11 30 김장환 목사
» 예화 예수님보다 귀한 것 2018.05.11 32 김장환 목사
108031 설교 예수님의 중보기도 2018.05.11 35 강승호목사
108030 칼럼 [역경의 열매] 조동진 <5> 기독교인 숙청 피해 北 떠나 아버지 계시는 서울로 2018.05.11 14 운영자
108029 설교 [가정예배 365-5월 11일] 사랑할 수 있음이 곧 은혜다 2018.05.11 12 운영자
108028 예화 진정한 사랑이었다면 2018.05.10 17 이주연 목사
108027 예화 살고 죽은 일이 별 것 아니고 2018.05.10 19 이주연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 58 59 60 61 62 63 64 65 66 67 ... 5465 Next
/ 546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